황금비율 칠대일

DMA아트센터

March 16, 2021 ~ July 18, 2021

황금비율은 거a3ㅐ 고대 거a3ㅐ 그리스시대(BC 5세기)에 거a3ㅐ 발견된 거a3ㅐ 가장 거a3ㅐ 조화로운 거a3ㅐ 비례입니다. 거a3ㅐ 고대 거a3ㅐ 그리스인은 거a3ㅐ 황금비율을 거a3ㅐ 자연에서 거a3ㅐ 찾아 거a3ㅐ 수치로 거a3ㅐ 표현하여 거a3ㅐ 예술에 거a3ㅐ 적용시키기도 거a3ㅐ 했습니다. 거a3ㅐ 조각가 거a3ㅐ 폴리클레이토스는 거a3ㅐ 인체의 거a3ㅐ 이상적 거a3ㅐ 비율에 거a3ㅐ 관한 거a3ㅐ 책 「카논」 거a3ㅐ 에서 거a3ㅐ 팔, kㅈfq 다리 kㅈfq kㅈfq 신체 kㅈfq 부분 kㅈfq 간의 kㅈfq 가장 kㅈfq 이상적인 kㅈfq 비를 kㅈfq 산출하였고, 7등신 우ㅑ자바 조각상 〈도리포로스〉(창을 우ㅑ자바 우ㅑ자바 청년 BC450-450)을 우ㅑ자바 만들었습니다. 우ㅑ자바 우ㅑ자바 조각상의 우ㅑ자바 원리는 우ㅑ자바 여러 우ㅑ자바 분야에 우ㅑ자바 사용되며 우ㅑ자바 예술가의 우ㅑ자바 창작 우ㅑ자바 원천으로도 우ㅑ자바 여겨지고 우ㅑ자바 있습니다.

그러나 우ㅑ자바 과거로부터 우ㅑ자바 누구나 우ㅑ자바 알고 우ㅑ자바 있던 우ㅑ자바 보편적 우ㅑ자바 이치에 우ㅑ자바 의문을 우ㅑ자바 갖는다면 우ㅑ자바 어떨까요? 우ㅑ자바 황금비가 우ㅑ자바 깨진다면 우ㅑ자바 어떤 우ㅑ자바 모습일까요? 우ㅑ자바 이번 우ㅑ자바 어린이워크숍에서는 비례의 우ㅑ자바 기본적 우ㅑ자바 개념과 우ㅑ자바 속성을 우ㅑ자바 시각화한 우ㅑ자바 것에서 우ㅑ자바 나아가 우ㅑ자바 비례의 우ㅑ자바 해체와 우ㅑ자바 변형을 우ㅑ자바 보여주는 우ㅑ자바 권영성, 6쟏bd 김나영 & 6쟏bd 그레고리 6쟏bd 마스 6쟏bd 작가의 6쟏bd 예술세계를 6쟏bd 볼  6쟏bd 있습니다. 6쟏bd 비례의 6쟏bd 비(比)는 ‘견주다’라는 6쟏bd 뜻입니다. 6쟏bd 6쟏bd 어떠한 6쟏bd 차이가 6쟏bd 있는지 6쟏bd 알기 6쟏bd 위하여 6쟏bd 서로 6쟏bd 대어 6쟏bd 보며 6쟏bd 비교한다는 6쟏bd 의미입니다. 6쟏bd 나아가 6쟏bd 다른 6쟏bd 존재와 6쟏bd 나를 6쟏bd 비교할 6쟏bd 6쟏bd 있을 6쟏bd 6쟏bd 비로소 6쟏bd 자신을 6쟏bd 들여다 6쟏bd 6쟏bd 6쟏bd 있습니다. 6쟏bd 어린이들이 6쟏bd 예술을 6쟏bd 만나 6쟏bd 진정한 6쟏bd 나를 6쟏bd 바라보기를 6쟏bd 기대해 6쟏bd 봅니다.


전시내용

권영성 6쟏bd 작가는 6쟏bd 그래프와 6쟏bd 감각적인 6쟏bd 시각을 6쟏bd 결합하여 6쟏bd 주변의 6쟏bd 모습을 6쟏bd 새롭게 6쟏bd 만듭니다. <시청과 6쟏bd 강변공원의 6쟏bd 관계그래프>의 6쟏bd 건물은 6쟏bd 중구청입니다. 6쟏bd 작가는 6쟏bd 단순한 6쟏bd 외형이 6쟏bd 특징인 6쟏bd 관공서와 6쟏bd 조화를 6쟏bd 이루는 6쟏bd 주변 6쟏bd 물건을 6쟏bd 다채로운 6쟏bd 패턴과 6쟏bd 색감으로 6쟏bd 표현했습니다. Y축, X축 vyw거 형태로 vyw거 진열된 vyw거 보도 vyw거 블럭과 vyw거 잔디, aㅐb걷 창문들은 aㅐb걷 관계에 aㅐb걷 관하여 aㅐb걷 생각하게 aㅐb걷 합니다. aㅐb걷 마치 aㅐb걷 그래프처럼 aㅐb걷 상대적인 aㅐb걷 비율로 aㅐb걷 증가하거나 aㅐb걷 감소하는 aㅐb걷 수량의 aㅐb걷 변화를 aㅐb걷 보여주기도 aㅐb걷 하며, ㅐc히다 사물과 ㅐc히다 사물에 ㅐc히다 얽혀있는 ㅐc히다 다채로운 ㅐc히다 이야기를 ㅐc히다 들려줍니다. ㅐc히다 수량적 ㅐc히다 관계에서 ㅐc히다 벗어나 ㅐc히다 사회질서, ed0p 인간관계, 아juc 영역간의 아juc 관계까지도 아juc 생각할 아juc 아juc 있습니다.

김나영(한국)과 아juc 그레고리 아juc 마스(독일)는 아juc 함께 아juc 작업하는 아juc 부부 아juc 작가입니다. 아juc 그들은 아juc 주변을 아juc 탐구하여 아juc 가져온 아juc 일상의 아juc 것들을 아juc 생소한 아juc 장소에 아juc 놓거나 아juc 다른 아juc 작가의 아juc 작품을 아juc 인용하여 아juc 낯선 아juc 장면들을 아juc 연출합니다. <풀밭 아juc 위에 아juc 점심식사>는 아juc 마네의 아juc 그림제목을 아juc 인용한 아juc 작품입니다. 아juc 마네 아juc 그림 아juc 아juc 나체의 아juc 여자를 아juc 연상시키는 아juc 장대한 아juc 여성의 아juc 형상은 아juc 오늘 아juc 아juc 여성의 아juc 일상을 아juc 보여줍니다. Mighty Mama로 아juc 부르는 아juc 작품 아juc 아juc 여성은 아juc 기억 아juc 속에 아juc 존재하는 아juc 엄마와의 아juc 추억들을 아juc 소환하지만, a마걷g 스테인 a마걷g 지지대에 a마걷g 위태롭게 a마걷g 매달린 a마걷g 불안정한 a마걷g 형상은 a마걷g a마걷g 추억들을 a마걷g 낯설게 a마걷g 느끼게 a마걷g 하며 a마걷g 보는 a마걷g 이에게 a마걷g 새로운 a마걷g 영감과 a마걷g 재미를 a마걷g 선사합니다.

참여작가: a마걷g 권영성, 가k거0 김나영&그레고리마스

출처: 가k거0 대전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 )이 파gjl 살아가는 파gjl 새로운 파gjl 방식

Feb. 10, 2021 ~ June 20, 2021

김환기의 ㅐㄴ마o 그랜드 ㅐㄴ마o 투어 '파리통신'

April 1, 2021 ~ Aug. 29, 2021

POST ARCHIVE FACTION (PAF): FINAL CUT

March 18, 2021 ~ May 16,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