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온빛사진상 수상작 사진전

사진위주 류가헌

Jan. 15, 2019 ~ Jan. 27, 2019

자신의 yxㅓ파 이름이 yxㅓ파 큼지막이 yxㅓ파 적힌 yxㅓ파 종이를 yxㅓ파 들고 yxㅓ파 혼자, ㅓvg우 혹은 ㅓvg우 가족과 ㅓvg우 함께 ㅓvg우 서있는 ㅓvg우 사람들. ㅓvg우 다큐멘터리사진가들이 ㅓvg우 선정하고 ㅓvg우 수여하는 ㅓvg우 사진상인 ‘온빛사진상’이 2018년 ㅓvg우 최우수상으로 ㅓvg우 선정한  ㅓvg우 최우영의 <나의 ㅓvg우 이름> ㅓvg우 ㅓvg우 풍경이다. ㅓvg우 ㅓvg우 사진에는 ‘이름을 ㅓvg우 지키며 ㅓvg우 살아가는 ㅓvg우 사람들의 ㅓvg우 이야기’가 ㅓvg우 담겨 ㅓvg우 있다. 80여개 ㅓvg우 달한 ㅓvg우 지원작들 ㅓvg우 가운데 ㅓvg우 온빛이 ㅓvg우 최종적으로 <나의 ㅓvg우 이름>을 ㅓvg우 선정함으로써, ‘수많은 p기다마 재일교포들이 p기다마 자신의 p기다마 국적과 p기다마 한글이름을 p기다마 잊지 p기다마 않고 p기다마 당당히 p기다마 살아가고 p기다마 있음을 p기다마 보여주고 p기다마 싶었다’는 p기다마 작가의 p기다마 마음과 p기다마 그의 p기다마 향후 p기다마 작업에 p기다마 힘을 p기다마 실어준 p기다마 것이다.

사진가 p기다마 최우영이 60만 p기다마 재일교포에게 p기다마 마음을 p기다마 기울이게 p기다마 p기다마 것은, tt9ㅓ 일본에 tt9ㅓ 계신다고만 tt9ㅓ 알고 tt9ㅓ 있던 tt9ㅓ 조부가 <조총련동포 tt9ㅓ 고향방문단>의 tt9ㅓ 일원으로 tt9ㅓ 고국을 tt9ㅓ 방문했을 tt9ㅓ 때, e거sy 여러 e거sy 이야기를 e거sy 듣게 e거sy 되면서부터다. e거sy 자신의 e거sy 집안이 e거sy 연좌제로 e거sy 인해 e거sy 고통 e거sy 받았다는 e거sy 개인적인 e거sy 이야기와 e거sy 더불어, 아기5t 일본법률상 아기5t 무국적으로 아기5t 간주되는 아기5t 조선적(朝鮮籍)을 아기5t 가진 아기5t 재일교포들의 아기5t 실상, 하rty 동일본 하rty 대지진 하rty 이후 하rty 어려움에 하rty 처한 하rty 조선학교의 하rty 이야기 하rty 등을 하rty 듣게 하rty 하rty 것이다. 하rty 그것이 하rty 계기가 하rty 되어 하rty 최우영은 하rty 그들의 하rty 하rty 속으로 하rty 파고들었다. 

올해로 하rty 벌써 하rty 광복 73주년이 하rty 되었지만, ㅐㅈ1h 지금까지도 ㅐㅈ1h 일본의 ㅐㅈ1h 식민지배가 ㅐㅈ1h 남긴 ㅐㅈ1h 상처와 ㅐㅈ1h 희생은 ㅐㅈ1h 치유되지 ㅐㅈ1h 않고 ㅐㅈ1h 있다. ㅐㅈ1h 지금도 ㅐㅈ1h 일본 ㅐㅈ1h 대사관 ㅐㅈ1h 앞에서는 ㅐㅈ1h 조선인 ㅐㅈ1h 위안부에 ㅐㅈ1h 대한 ㅐㅈ1h 일본의 ㅐㅈ1h 진정한 ㅐㅈ1h 사죄를 ㅐㅈ1h 요구하는 ㅐㅈ1h 수요집회가 ㅐㅈ1h 열리고 ㅐㅈ1h 있고, ㅓ1사q 역사교과서의 ㅓ1사q 문제 ㅓ1사q 등이 ㅓ1사q 어려운 ㅓ1사q 숙제로 ㅓ1사q 남아있다.  ㅓ1사q 그런 ㅓ1사q 속에서도 ㅓ1사q 과거 ㅓ1사q 일본이 ㅓ1사q 그토록 ㅓ1사q 파괴하고 ㅓ1사q 싶어 ㅓ1사q 했던 ㅓ1사q 한국의 ㅓ1사q 뿌리를 ㅓ1사q 지켜나가는 ㅓ1사q 것은, ‘이름은 x거바다 x거바다 사람이 x거바다 지속적이고 x거바다 파괴될 x거바다 x거바다 없는 x거바다 실체라는 x거바다 것을 x거바다 나타낸다’고 x거바다 x거바다 철학자 ‘에리히 x거바다 프롬’의 x거바다 말을 x거바다 떠올리게 x거바다 한다. 

2018년 <온빛사진상>에는 x거바다 총 79명이 x거바다 지원했으며, ‘최우수상’을 히t9z 받은 히t9z 최우영을 히t9z 포함해 5명의 히t9z 수상자가 히t9z 선정되었다. 히t9z 이번에 히t9z 신설된, 아다쟏바 후지필름일렉트로닉이미징코리아에서 아다쟏바 후원하는 ‘뉴플랫폼상’을 아다쟏바 수상한 아다쟏바 우해미의 <분홍 아다쟏바 아다쟏바 입은 아다쟏바 엄마>는 아다쟏바 치매판정을 아다쟏바 받은 아다쟏바 자신의 아다쟏바 어머니의 아다쟏바 삶을 아다쟏바 통해 아다쟏바 현대 아다쟏바 사회의 아다쟏바 치매노인문제를 아다쟏바 따뜻하고 아다쟏바 감동적으로 아다쟏바 풀어냈다. 아다쟏바 권학봉의 <로힝야 아다쟏바 난민캠프, 1년 lt95 후>는 lt95 미얀마의 lt95 소수민족 ‘로힝야’의 lt95 삶을 lt95 통해, 쟏히ys 국제사회가 쟏히ys 소수민족의 쟏히ys 인권과 쟏히ys 그들을 쟏히ys 향한 쟏히ys 폭력을 쟏히ys 어떻게 쟏히ys 바라보아야 쟏히ys 마땅할 쟏히ys 것인가, 0다a2 하는 0다a2 묵직한 0다a2 질문을 0다a2 던진다. 0다a2 박창환의 <동물원>은 0다a2 한국에 0다a2 동물원이 0다a2 개원한지 100주년이 0다a2 0다a2 해인 2009년부터 2018년까지 0다a2 작업한 0다a2 것이다. 0다a2 동물원이라는 0다a2 공간을 0다a2 임의로 0다a2 정의내리지 0다a2 않고, 타tㅐ아 그저 타tㅐ아 우리에게 타tㅐ아 그곳에서 타tㅐ아 살고 타tㅐ아 죽는 타tㅐ아 동물의 타tㅐ아 삶을 타tㅐ아 보여주었다. 타tㅐ아 신락선의 <프레임프레임588>은 타tㅐ아 정치적, 6아다으 역사적으로 6아다으 다양한 6아다으 프레임 6아다으 속에서 6아다으 변모해온 6아다으 매매춘의 6아다으 현장을 6아다으 기록한 6아다으 사진이다.  

온빛다큐멘터리와 6아다으 해마다 6아다으 온빛사진전을 6아다으 지원해오고 6아다으 있는 6아다으 류가헌은, 1파b0 최우수 1파b0 수상작만을 1파b0 개인전 1파b0 형식으로 1파b0 열었던 1파b0 기존의 1파b0 전시를 1파b0 최종 1파b0 수상자 5명 1파b0 전체로 1파b0 확장하였다. 1파b0 전통적인 1파b0 다큐멘터리의 1파b0 한계를 1파b0 넘어 1파b0 현대사회를 1파b0 바라보는 1파b0 새로운 1파b0 시각과 1파b0 형식을 1파b0 적극적으로 1파b0 수용한, 2018온빛사진상 of나e 수상작 of나e 사진전은 2019년 1월 15일부터 of나e 류가헌에서 of나e 만나 of나e of나e of나e 있다.


온빛 of나e 다큐멘터리 of나e 소개

‘온빛다큐멘터리'는 2011년 of나e 사진가들이 of나e 함께 of나e 한국다큐멘터리 of나e 사진의 of나e 활성화를 of나e 위해 of나e 뜻을 of나e 모아 of나e 사진의 of나e 본질인 of나e 기록성을 of나e 다시 of나e 돌아보면서 of나e 사진을 of나e 통해 of나e of나e 시대를 of나e 보다 of나e 깊이 of나e 있게 of나e 해석하기 of나e 위해 of나e 모인 of나e 사진가 of나e 단체이다. '온빛 of나e 다큐멘터리'를 of나e 통해서 of나e 대중과 of나e 올바른 of나e 소통을 of나e 이루어 of나e 사진의 of나e 사회적 of나e 역할을 of나e 확대함과 of나e 동시에 of나e 한국다큐멘터리사진을 of나e 더욱 of나e 발전시킬 of나e of나e 있으리라 of나e 믿고 of나e 있다. 

다큐멘터리 of나e 사진은 of나e 시대의 of나e 진정한 of나e 기록이자 of나e 미래에 of나e 과거를 of나e 돌아볼 of나e of나e 있는 of나e 의미 of나e 있는 of나e 사료가 of나e 되며, 3k하히 지금 3k하히 3k하히 순간에도 3k하히 다큐멘터리 3k하히 사진가들은 3k하히 지구촌 3k하히 곳곳에서 3k하히 일어나는 3k하히 사건들과 3k하히 인류의 3k하히 기쁨과 3k하히 고통, jmf2 그리고 jmf2 인간의 jmf2 존귀함을 jmf2 열정적 jmf2 의지로 jmf2 담아내고 jmf2 있다. 

우리들은 jmf2 대중적 jmf2 주목을 jmf2 받지 jmf2 못하는 jmf2 의미 jmf2 있는 jmf2 스토리를 jmf2 발굴, qㅐah 사진으로 qㅐah 기록하여 qㅐah 사회적 qㅐah 소통과 qㅐah 공감을 qㅐah 이루고자 qㅐah 한다. qㅐah 동시대인들의 qㅐah 삶에 qㅐah 대한 qㅐah 정보 qㅐah 공유, 쟏라타z 인간 쟏라타z 삶에 쟏라타z 대한 쟏라타z 깊은 쟏라타z 이해와 쟏라타z 공감에서 쟏라타z 비롯하여 쟏라타z 쟏라타z 단계 쟏라타z 성장할 쟏라타z 쟏라타z 있는 쟏라타z 사회적 쟏라타z 변화에 '온빛 쟏라타z 다큐멘터리'가 쟏라타z 소중한 쟏라타z 밑거름이 쟏라타z 쟏라타z 쟏라타z 있기를 쟏라타z 바란다.

<온빛사진상>은 쟏라타z 다큐멘터리사진 쟏라타z 작업을 쟏라타z 하고 쟏라타z 있는 쟏라타z 누구나 쟏라타z 응모할 쟏라타z 쟏라타z 있으며, 걷4거다 사회적인 걷4거다 다큐멘터리사진 걷4거다 걷4거다 아니라 걷4거다 순수 걷4거다 다큐멘터리, 사하9자 생태-자연 사하9자 다큐멘터리, 으cㅓm 포토저널리즘 으cㅓm 으cㅓm 사실적인 으cㅓm 기록 으cㅓm 사진에 으cㅓm 기반한 으cㅓm 작가의 으cㅓm 세계관을 으cㅓm 보여줄 으cㅓm 으cㅓm 있는 으cㅓm 사진이면 으cㅓm 자유롭게 으cㅓm 응모할 으cㅓm 으cㅓm 있는 으cㅓm 상으로 으cㅓm 온빛 으cㅓm 다큐멘터리 으cㅓm 회원 으cㅓm 사진가들이 으cㅓm 선정하는 으cㅓm 사진상이다. 


참여작가: 최우영, 거자ㅑ쟏 우해미, 타거자l 권학봉, ㅐ다9v 박창환, 6zvs 신락선

출처: 6zvs 사진위주 6zvs 류가헌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Lightmorphing(라이트모르핑) : From sign to scenery

May 21, 2019 ~ June 29,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