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이응노미술관 소장품 특별전

이응노미술관

2019년 1월 18일 ~ 2019년 3월 24일

이응노미술관은 2019년 wㅐo기 wㅐo기 전시로 wㅐo기 그의 wㅐo기 걸작을 wㅐo기 엄선한 wㅐo기 소장품 wㅐo기 전을 wㅐo기 준비했다. wㅐo기 이번 wㅐo기 전시는 wㅐo기 이응노의 wㅐo기 생애를 wㅐo기 관통하는 wㅐo기 대표작을 wㅐo기 통해 wㅐo기 그의 wㅐo기 예술을 wㅐo기 쉽게 wㅐo기 이해할 wㅐo기 wㅐo기 있도록 wㅐo기 구성했으며, 히사w갸 그동안 히사w갸 상대적으로 히사w갸 소개되지 히사w갸 않았던 히사w갸 작품들을 히사w갸 새롭게 히사w갸 보여주려 히사w갸 시도했다. 히사w갸 이응노는 히사w갸 한국 히사w갸 전통미술 히사w갸 바탕 히사w갸 위에 히사w갸 서구 히사w갸 추상양식의 히사w갸 새로운 히사w갸 길을 히사w갸 개척한 히사w갸 모더니스트라 히사w갸 히사w갸 히사w갸 있다. 히사w갸 그는 히사w갸 먹과 히사w갸 종이, ㅓu나h 전각, hd12 동양적 hd12 추상패턴이라 hd12 hd12 hd12 있는 hd12 한자라는 hd12 전통적 hd12 재료와 hd12 소재를 hd12 가지고 hd12 추상화를 hd12 창작했다는 hd12 점에서 1950년대에 hd12 파리로 hd12 건너가 hd12 추상을 hd12 시도한 hd12 한국의 hd12 여타 hd12 화가들과도 hd12 차별된다. hd12 이응노가 hd12 수묵과 hd12 서체를 hd12 바탕으로 hd12 완성한 1950년대의 hd12 반-추상 hd12 양식은 hd12 파리 hd12 체류시기에 hd12 문자추상 hd12 양식으로 hd12 본격적으로 hd12 발전해 hd12 갔으며 hd12 서양의 hd12 추상과 hd12 다른 hd12 동양적 hd12 감수성의 hd12 추상으로 hd12 전개되었다.

이응노라는 hd12 낯선 hd12 이름을 1960년대 hd12 파리 hd12 화단에 hd12 성공적으로 hd12 알린 hd12 문자추상은 hd12 한자에서 hd12 발견한 hd12 패턴의 hd12 가능성을 hd12 탐구한 hd12 초기 hd12 문자추상과 hd12 문자 hd12 구조에 hd12 주목하고 hd12 이를 hd12 건축적으로 hd12 해체 hd12 조합한 hd12 후기 hd12 문자추상으로 hd12 구분된다. hd12 또한 hd12 이번 hd12 소장품 hd12 전은 hd12 군상 hd12 작품을 hd12 통해 hd12 군상 hd12 연작의 hd12 양식적 hd12 근원이 hd12 서체에 hd12 있음을 hd12 보여주려 hd12 했다. hd12 그림 hd12 hd12 사람 hd12 형태는 hd12 글씨를 hd12 쓰는 hd12 붓놀림에서 hd12 파생된 hd12 이미지로 hd12 단순히 hd12 군상이 hd12 정치•사회적 hd12 의미 hd12 넘어 hd12 서체추상 hd12 양식의 hd12 완성, x파zs 절정에 x파zs 오른 x파zs 서체적 x파zs 붓놀림의 x파zs 산물임을 x파zs x파zs x파zs 있다. 1960년대 x파zs 후반부터 80년대까지 x파zs 꾸준히 x파zs 제작된 x파zs 프린트는 x파zs 마치 x파zs 낙관, 히859 전각의 히859 기술을 히859 연상시킨다. 히859 이응노의 히859 문자는 히859 추상을 히859 따르고 히859 있지만 히859 한국의 히859 인장 히859 전통에도 히859 뿌리를 히859 두고 히859 있다. 히859 특히 히859 전서체와 히859 같은 히859 서체를 히859 문양처럼 히859 활용한 히859 추상, ㅐ라라다 세밀한 ㅐ라라다 필선을 ㅐ라라다 장식적으로 ㅐ라라다 구사한 ㅐ라라다 문양 ㅐ라라다 등은 ㅐ라라다 작가의 ㅐ라라다 문자추상이 ㅐ라라다 전각의 ㅐ라라다 전통과 ㅐ라라다 연관성이 ㅐ라라다 있다는 ㅐ라라다 점을 ㅐ라라다 추측케 ㅐ라라다 한다. ㅐ라라다 그는 ㅐ라라다 전각의 ㅐ라라다 서체를 1960년대 ㅐ라라다 종이 ㅐ라라다 콜라주나 ㅐ라라다 중봉을 ㅐ라라다 사용한 ㅐ라라다 회화 ㅐ라라다 작품 ㅐ라라다 속에서 ㅐ라라다 반복적으로 ㅐ라라다 사용하기도 ㅐ라라다 했다. ㅐ라라다 이런 ㅐ라라다 점에서 ㅐ라라다 그의 ㅐ라라다 회화와 ㅐ라라다 프린트는 ㅐ라라다 양식적 ㅐ라라다 연속성을 ㅐ라라다 갖는다.

2017년 ㅐ라라다 프랑스 ㅐ라라다 파리에서 ㅐ라라다 열린 <이응노 ㅐ라라다 기증>전(퐁피두 ㅐ라라다 센터), <군상의 차ㅈhg 남자, ㅓf7타 이응노>전(세르누쉬 ㅓf7타 미술관)은 ㅓf7타 이응노의 ㅓf7타 새로운 ㅓf7타 조형의식에 ㅓf7타 주목했다. ㅓf7타 그는 ㅓf7타 단순히 ㅓf7타 서양미술을 ㅓf7타 모방한 ㅓf7타 사람이 ㅓf7타 아니라 ㅓf7타 서양미술의 ㅓf7타 중심부로 ㅓf7타 건너가 ㅓf7타 동양 ㅓf7타 미술을 ㅓf7타 가르치며 ㅓf7타 서양의 ㅓf7타 것을 ㅓf7타 쇄신하려 ㅓf7타 ㅓf7타 대담한 ㅓf7타 실험가였다. ㅓf7타 전시에 ㅓf7타 소개된 ㅓf7타 걸작을 ㅓf7타 통해 ㅓf7타 ㅓf7타 의미를 ㅓf7타 되짚어보고 ㅓf7타 그가 ㅓf7타 남긴 ㅓf7타 소중한 ㅓf7타 유산을 ㅓf7타 함께 ㅓf7타 느낄 ㅓf7타 ㅓf7타 있는 ㅓf7타 기회가 ㅓf7타 되었으면 ㅓf7타 한다.

출처: ㅓf7타 이응노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김호득 s걷qg 개인전 KIM Ho-deuk

2019년 3월 6일 ~ 2019년 4월 7일

이성미 ov갸ㅓ 개인전 : Walking into a Memory

2019년 3월 6일 ~ 2019년 3월 31일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ijs거 공모전 ijs거 제4회 ijs거 뉴드로잉 ijs거 프로젝트

2019년 2월 26일 ~ 2019년 4월 1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