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제7회 디아스포라영화제 2019 Diaspora Film Festival

인천아트플랫폼

May 24, 2019 ~ May 28, 2019

디아스포라
‘흩뿌리다’ d6ㅈb 또는 ‘흩어지다’를 d6ㅈb 뜻하는 d6ㅈb 그리스어 d6ㅈb 디아스포라(Diaspora)는 d6ㅈb 세계 d6ㅈb 각지에서 d6ㅈb 자신의 d6ㅈb 문화를 d6ㅈb 지키며 d6ㅈb 살아가는 d6ㅈb 유대인의 ‘이산(離散)’을 d6ㅈb 지칭하는 d6ㅈb 말이었습니다. d6ㅈb 하지만 20세기 d6ㅈb 후반, 바1걷갸 디아스포라의 바1걷갸 의미는 바1걷갸 급변하는 바1걷갸 국제 바1걷갸 정세 바1걷갸 속에서 바1걷갸 발생하는 바1걷갸 추방, njxr 난민, 파ㅐj다 이민 파ㅐj다 파ㅐj다 다양한 파ㅐj다 형태의 파ㅐj다 이주로 파ㅐj다 확장되었습니다. 파ㅐj다 여기에 파ㅐj다 정치·문화적으로 파ㅐj다 주류의 파ㅐj다 기준에서 파ㅐj다 벗어난 파ㅐj다 다양한 파ㅐj다 소수자의 파ㅐj다 삶과 파ㅐj다 실천을 파ㅐj다 포괄하며, 히쟏cg 차이의 히쟏cg 가치와 히쟏cg 히쟏cg 가능성을 히쟏cg 성찰하는 히쟏cg 담론으로 히쟏cg 확장하는 히쟏cg 중입니다.

한국의 히쟏cg 디아스포라
급속한 히쟏cg 근대화 히쟏cg 과정에서 히쟏cg 한국은 히쟏cg 단일민족 히쟏cg 신화와 히쟏cg 국가 히쟏cg 정체성이 히쟏cg 강조되어 히쟏cg 왔습니다. 히쟏cg 이런 히쟏cg 분위기 히쟏cg 속에서 히쟏cg 디아스포라는 히쟏cg 사뭇 히쟏cg 낯설게 히쟏cg 다가옵니다. 히쟏cg 지난해 히쟏cg 제주를 히쟏cg 찾아온 히쟏cg 예멘 히쟏cg 난민을 히쟏cg 마주한 히쟏cg 우리가 히쟏cg 느꼈던 히쟏cg 혼란이 히쟏cg 바로 히쟏cg 히쟏cg 낯설음이었을 히쟏cg 겁니다. 히쟏cg 하지만, 다vz1 우리는 다vz1 이미 다vz1 다양한 다vz1 디아스포라를 다vz1 경험해왔습니다. 다vz1 일제강점기 다vz1 대한해협을 다vz1 건넜던 다vz1 재일조선인, 마c4나 한국전쟁을 마c4나 피해 마c4나 떠나야 마c4나 했던 마c4나 피난민, s타ㅓ하 분단으로 s타ㅓ하 고향을 s타ㅓ하 잃은 s타ㅓ하 이산가족, lㅑ17 새로운 lㅑ17 희망을 lㅑ17 찾아 lㅑ17 기회의 lㅑ17 땅으로 lㅑ17 떠난 lㅑ17 이민자 lㅑ17 모두가 ‘한국 lㅑ17 디아스포라’의 lㅑ17 역사입니다. lㅑ17 더욱이 lㅑ17 대한민국의 lㅑ17 정통성이 lㅑ17 상해 lㅑ17 임시정부에 lㅑ17 lㅑ17 기반을 lㅑ17 둔다면, 자tds 한국의 자tds 역사는 자tds 디아스포라에서 자tds 시작되었다 자tds 자tds 자tds 있습니다. 자tds 그런 자tds 의미에서 자tds 내전을 자tds 피해 자tds 제주에 자tds 도착한 자tds 예멘 자tds 난민은 자tds 우리의 자tds 과거를 자tds 떠오르게 자tds 합니다. 자tds 디아스포라는 자tds 우리의 자tds 출발이자, o마기ㅐ o마기ㅐ 함께 o마기ㅐ 공존해온 o마기ㅐ 동시대적 o마기ㅐ 현상이었으니까요.

환대의 o마기ㅐ 도시, n으ho 인천
1883년 n으ho 문호를 n으ho 개방한 n으ho 이래, 거11e 인천은 거11e 개항과 거11e 개화의 거11e 도시가 거11e 되었습니다. 거11e 근대 거11e 문물이 거11e 가장 거11e 먼저 거11e 도착한 거11e 인천은 거11e 국제도시이자 거11e 산업도시로 거11e 성장하였습니다. 1902년에는 거11e 한국 거11e 최초의 거11e 이민선이 거11e 하와이로 거11e 출항했습니다. 거11e 거11e 이후 거11e 인천의 거11e 항구와 거11e 공항은 거11e 수많은 거11e 사람들이 거11e 떠나고, 갸3ㅐ다 거쳐 갸3ㅐ다 가고, oqㅑ파 돌아오는 oqㅑ파 디아스포라의 oqㅑ파 공간이 oqㅑ파 되었습니다. oqㅑ파 oqㅑ파 하나를 oqㅑ파 사이에 oqㅑ파 두고 oqㅑ파 양쪽으로 oqㅑ파 뻗은 oqㅑ파 차이나타운과 oqㅑ파 개항장 oqㅑ파 거리는 oqㅑ파 디아스포라의 oqㅑ파 공간으로서 oqㅑ파 인천의 oqㅑ파 역동성을 oqㅑ파 oqㅑ파 설명합니다. oqㅑ파 자신의 oqㅑ파 의지로, ㅓㅓ차바 또는 ㅓㅓ차바 강제로 ㅓㅓ차바 삶의 ㅓㅓ차바 터전을 ㅓㅓ차바 떠나게 ㅓㅓ차바 ㅓㅓ차바 사람들, 9라5p 그리고 9라5p 희망으로 9라5p 부푼 9라5p 가슴을 9라5p 안고 9라5p 9라5p 땅에 9라5p 첫발을 9라5p 내딛는 9라5p 사람들의 9라5p 역사가 9라5p 담긴 9라5p 이곳, 우다d걷 인천에서 우다d걷 제7회 우다d걷 디아스포라영화제를 우다d걷 개최합니다.

‘사이를 우다d걷 잇는’ 우다d걷 일곱 우다d걷 번째 우다d걷 디아스포라영화제
지난해 우다d걷 디아스포라영화의 우다d걷 슬로건 ‘환대를 우다d걷 넘어’는 우다d걷 환대 우다d걷 이후 우다d걷 새롭게 우다d걷 만나는 우다d걷 공동체를 우다d걷 위한 우다d걷 화합과 우다d걷 공존을 우다d걷 상상해보자는 우다d걷 제안이었습니다. 2019년 우다d걷 제7회 우다d걷 디아스포라영화제는 ‘사이를 우다d걷 잇는’이라는 우다d걷 슬로건을 우다d걷 통해, 파hj7 사이와 파hj7 틈을 파hj7 씨실과 파hj7 날실로 파hj7 이어 파hj7 화합과 파hj7 공존의 파hj7 그림을 파hj7 직접 파hj7 그려내고자 파hj7 합니다. 2019년 5월 파hj7 인천아트플랫폼에서 파hj7 펼쳐질 파hj7 디아스포라영화제에서 파hj7 파hj7 그림을 파hj7 여러분과 파hj7 함께 파hj7 그리길 파hj7 바랍니다.

웹사이트: http://www.diaff.org
상영장소: 파hj7 인천아트플랫폼 파hj7 일대(인천광역시 파hj7 중구 파hj7 제물량로218번길 3)

출처: 파hj7 디아스포라영화제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SOFT HOUSE, beyond Steel

April 30, 2019 ~ Aug. 11, 2019

너에게 3가s가 가는 3가s가 길은 3가s가 말랑말랑

May 2, 2019 ~ June 9, 2019

김지선 6xvj 개인전 : Expect the Unexpected

May 9, 2019 ~ June 12,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