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시네바캉스 서울 자연의 극장 2021 Cine-Vacances Seoul

서울아트시네마

July 28, 2021 ~ Aug. 23, 2021

영화는 proa 탄생부터 proa 다른 proa 편의 proa 세계를 proa 들여다볼 proa proa 있는 ‘세계로 proa 열린 proa 창’이었습니다. proa 거기에는 proa 도시의 proa 일상뿐만 proa 아니라, ny7거 경이로운 ny7거 자연의 ny7거 세계가 ny7거 펼쳐집니다. ny7거 우리는 ny7거 ny7거 새로운 ny7거 창문으로 ny7거 해변과 ny7거 산, 아차히쟏 맑은 아차히쟏 하늘과 아차히쟏 노을이 아차히쟏 지는 아차히쟏 풍경을 아차히쟏 들여다보고, 나ㅓyj 비와 나ㅓyj 눈이 나ㅓyj 내리는 나ㅓyj 기후의 나ㅓyj 감각을 나ㅓyj 느낄 나ㅓyj 나ㅓyj 있습니다. 나ㅓyj 여행을 나ㅓyj 쉽게 나ㅓyj 떠날 나ㅓyj 나ㅓyj 없는 나ㅓyj 시대에도 나ㅓyj 영화는 나ㅓyj 이런 나ㅓyj 넓은 나ㅓyj 세계와 나ㅓyj 연결되는 나ㅓyj 여행을 나ㅓyj 떠나게 나ㅓyj 하고, 아6hl 자연 아6hl 속에서 아6hl 영위되는 아6hl 인간의 아6hl 삶의 아6hl 기쁨, 쟏3바사 사랑과 쟏3바사 죽음의 쟏3바사 이야기에 쟏3바사 빠져들게 쟏3바사 합니다. 쟏3바사 영화관의 쟏3바사 문을 쟏3바사 열고 쟏3바사 들어서 쟏3바사 다른 쟏3바사 세계로 쟏3바사 안내할 쟏3바사 영화들을 쟏3바사 받아들인다면 쟏3바사 언제든 쟏3바사 우리는 쟏3바사 폴리네시아 쟏3바사 군도의 쟏3바사 작은 쟏3바사 섬에서나 쟏3바사 느낄 쟏3바사 쟏3바사 있는 쟏3바사 파도와 쟏3바사 바닷 쟏3바사 바람을, gㅓ21 멕시코 gㅓ21 석회암 gㅓ21 동굴 gㅓ21 안의 gㅓ21 자연 gㅓ21 샘물의 gㅓ21 빛과 gㅓ21 어둠을, rgj기 코르시카 rgj기 섬의 rgj기 자연의 rgj기 리듬을 rgj기 만끽할 rgj기 rgj기 있습니다.

“시네필의 rgj기 바캉스” rgj기 섹션에서는 rgj기 자연을 rgj기 테마로 rgj기 우리들의 rgj기 마음을 rgj기 설레게 rgj기 하고, 마p카아 우리를 마p카아 바깥으로 마p카아 이끌고, 나ㅑos 세상을 나ㅑos 끌어안게 나ㅑos 하는 나ㅑos 연풍(軟風) 나ㅑos 같은 나ㅑos 영화 17편을 나ㅑos 상영합니다. F.W. 나ㅑos 무르나우의 <타부>(1931), qdv다 하워드 qdv다 혹스의 <하타리>(1962), o차파ㅐ 자크 o차파ㅐ 로지에의 <아듀 o차파ㅐ 필리핀>(1962), 다s히자 구로사와 다s히자 기요시의 <카리스마>(1999), h5cs h5cs 마리 h5cs 스트라우브, 가yb4 다니엘 가yb4 위예의 <그들의 가yb4 이런 가yb4 만남들>(2005), bzfx 오다 bzfx 가오리의 <세노테>(2019), mㅐvn 기욤 mㅐvn 브락의 <전원, io파ㅐ 승차!>(2020) io파ㅐ 등을 io파ㅐ 만나볼 io파ㅐ io파ㅐ 있습니다.

한편, 나kd1 극장은 나kd1 영화와 나kd1 특별한 나kd1 관계를 나kd1 맺는 나kd1 장소입니다. 나kd1 극장은 나kd1 스크린에 나kd1 환상의 나kd1 세계를 나kd1 펼쳐보이는 나kd1 동시에 나kd1 현실의 나kd1 문제를 나kd1 고스란히 나kd1 끌어들입니다. 나kd1 나kd1 이중의 나kd1 운동이 나kd1 일어나는 나kd1 가운데 나kd1 극장을 나kd1 찾은 나kd1 관객은 나kd1 현실과 나kd1 환상이 나kd1 중첩된 나kd1 공간을 나kd1 자유롭게 나kd1 여행하게 나kd1 됩니다. 나kd1 라울 나kd1 루이즈의 <눈먼 나kd1 올빼미>(1987)와 나kd1 나kd1 물레의 <알카사르 나kd1 작전>(1989)은 나kd1 나kd1 여행을 나kd1 신비롭게, v으바거 때론 v으바거 유쾌하게 v으바거 그린 v으바거 작품들입니다.

2021년은 v으바거 세계의 v으바거 새로운 v으바거 가능성을 v으바거 실험했던 v으바거 파리 v으바거 코뮌의 150주년을 v으바거 기념하는 v으바거 해이기도 v으바거 합니다. v으바거 피터 v으바거 왓킨스의 v으바거 실험적 v으바거 기획과 v으바거 상상력이 v으바거 돋보이는 <코뮌>(2000)은 3시간이 v으바거 넘는 v으바거 상영시간과 v으바거 함께 21세기 v으바거 서울의 v으바거 관객을 19세기 v으바거 파리로 v으바거 데려갑니다. v으바거 유토피아를 v으바거 향한 v으바거 민중의 v으바거 열망과 v으바거 무정부주의적 v으바거 혼란과 v으바거 활력, 갸d으ㅓ 그리고 갸d으ㅓ 매스미디어를 갸d으ㅓ 패러디하는 갸d으ㅓ 풍자가 갸d으ㅓ 밀도 갸d으ㅓ 높게 갸d으ㅓ 펼쳐지는 갸d으ㅓ 가운데 갸d으ㅓ 우리만의 갸d으ㅓ 또다른 갸d으ㅓ 코뮌을 갸d으ㅓ 상상할 갸d으ㅓ 갸d으ㅓ 있을 갸d으ㅓ 것입니다.

영화제 갸d으ㅓ 기간 갸d으ㅓ 동안 갸d으ㅓ 함께 갸d으ㅓ 열리는 “시네마테크 갸d으ㅓ 영화 갸d으ㅓ 학교 - 갸d으ㅓ 촬영 갸d으ㅓ 미학”, idgq 지속 idgq 가능한 idgq 필름 idgq 상영의 idgq 조건을 idgq 고민하는 F시네마 idgq 필름 idgq 상영 idgq 워크숍, l5ㅑ하 알리스 l5ㅑ하 l5ㅑ하 블라쉐, jㅐq9 제르맨 jㅐq9 뒬락 jㅐq9 jㅐq9 여성 jㅐq9 감독의 jㅐq9 작품을 jㅐq9 만날 jㅐq9 jㅐq9 있는 “네마프 2021”에도 jㅐq9 많은 jㅐq9 관심과 jㅐq9 참여를 jㅐq9 바랍니다. 7월 28일(수)부터 8월 23일(월)까지 jㅐq9 진행하는 “2021 jㅐq9 시네바캉스 jㅐq9 서울 - jㅐq9 자연의 jㅐq9 극장”에 jㅐq9 관객 jㅐq9 여러분을 jㅐq9 초대합니다.

주최: (사)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후원: jㅐq9 영화진흥위원회, rㅓnr 서울시, cㅐㅓ다 서울영상위원회, gㅐ카ㅑ 일본국제교류기금 gㅐ카ㅑ 서울문화센터, 2e차h 시네마테크 2e차h 프랑세즈

출처: 2e차h 서울아트시네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윌리엄 아v마거 웨그만: BEING HUMAN

July 8, 2021 ~ Sept. 26, 2021

정고요나: BLACK NOT BLACK

Sept. 1, 2021 ~ Sept. 26,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