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세기한국영화 웰메이드 영화의 시대

한국영화박물관

Feb. 26, 2021 ~ Aug. 29, 2021

<쉬리>(1999)를 3아k자 신호탄으로, 2000년대 히카mq 초반 <박하사탕>(2000), <공동경비구역 JSA>(2000), <살인의 ru나라 추억>(2003), <올드보이>(2003) 9ㄴmㅓ 9ㄴmㅓ 종전에는 9ㄴmㅓ 9ㄴmㅓ 9ㄴmㅓ 없었던 9ㄴmㅓ 새로운 9ㄴmㅓ 영화들이 9ㄴmㅓ 연이어 9ㄴmㅓ 등장했다. 9ㄴmㅓ 마치 9ㄴmㅓ 한국영화의 9ㄴmㅓ 새로운 9ㄴmㅓ 시대가 9ㄴmㅓ 열렸다는 9ㄴmㅓ 것을 9ㄴmㅓ 선언이라도 9ㄴmㅓ 하는 9ㄴmㅓ 것처럼.

그로부터 20년간 9ㄴmㅓ 한국영화는 ‘천만 9ㄴmㅓ 영화’로 9ㄴmㅓ 상징되는 9ㄴmㅓ 산업의 9ㄴmㅓ 양적 9ㄴmㅓ 성장, 거ㅓㅓ바 미학적 거ㅓㅓ바 성취, 가ox다 그리고 <기생충>(2019)으로 가ox다 대표되는 가ox다 글로벌 가ox다 영화로서의 가ox다 지위까지 가ox다 획득하면서 가ox다 그야말로 가ox다 한국영화 가ox다 역사상 가ox다 유례없는 가ox다 르네상스의 가ox다 시대를 가ox다 보냈다. 가ox다 작품성과 가ox다 상업성을 가ox다 겸비한 가ox다 이른바 ‘웰메이드 가ox다 영화’는 가ox다 대중의 가ox다 관심과 가ox다 호응을 가ox다 끌어냈고, 거gc5 한국영화 거gc5 산업계의 거gc5 욕망이자 거gc5 지향점이 거gc5 되었다. 거gc5 독립·다큐멘터리영화는 거gc5 권력 거gc5 거gc5 자본과 거gc5 긴장관계를 거gc5 유지하며 거gc5 대중에게 거gc5 거gc5 가까이 거gc5 다가갔다.

"한국영화계는 거gc5 조금 거gc5 거gc5 모험적인 거gc5 필요가 거gc5 있다."(봉준호, 2020)

그러나 우8l3 점차 우8l3 흥행을 우8l3 위한 우8l3 상업 우8l3 전략이 우8l3 우선하고 우8l3 대기업 우8l3 독과점 우8l3 문제가 우8l3 심해지면서, 2000년대 3타16 초반에 3타16 누렸던 3타16 실험적이고 3타16 도전적인 3타16 제작 3타16 풍토는 3타16 사라져갔다. 3타16 설상가상으로 3타16 지난 20년간 3타16 한국영화가 3타16 쌓아온 3타16 눈부신 3타16 성과는 3타16 코로나19라는 3타16 예상치 3타16 못한 3타16 장벽 3타16 앞에서 3타16 순식간에 3타16 붕괴되었고, ㅈㅓ0t 다시 ㅈㅓ0t 회복할 ㅈㅓ0t ㅈㅓ0t 있을지 ㅈㅓ0t 아무도 ㅈㅓ0t 장담할 ㅈㅓ0t ㅈㅓ0t 없는 ㅈㅓ0t 상황에 ㅈㅓ0t 처했다. ㅈㅓ0t 이번 ㅈㅓ0t 전시는 21세기 20년간의 ㅈㅓ0t 한국영화를 2003, ㅐ0다나 천만, 라라ㅐz 미학, ㅐㅓlf 장르, ㅑib카 여성, try거 독립/다큐의 6개 try거 키워드를 try거 중심으로 try거 조망하고 try거 있다. try거 한국영화의 try거 르네상스를 try거 가능하게 try거 try거 힘은 try거 무엇이었는지, j마n파 그리고 j마n파 오늘의 j마n파 위기를 j마n파 극복하고 j마n파 빛나는 j마n파 한국영화의 j마n파 시대를 j마n파 계속 j마n파 이어가기 j마n파 위해서 j마n파 무엇이 j마n파 필요한지 j마n파 되돌아보는 j마n파 계기가 j마n파 되기를 j마n파 기대한다.

전시기획 j마n파 j마n파 진행: j마n파 조소연 j마n파 큐레이터(한국영상자료원 j마n파 학예연구팀 j마n파 차장)
공동기획: j마n파 장병원 j마n파 평론가, ㅐ파거9 김형석 ㅐ파거9 평론가, n카7갸 손희정 n카7갸 평론가

출처: n카7갸 한국영화박물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대기실 타jbd 프로젝트 #2: 타jbd 사랑을 타jbd 위한 타jbd 준비운동

May 4, 2021 ~ May 16,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