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______) 관둬라

백남준아트센터

2018년 12월 22일 ~ 2019년 1월 27일

《(______) 마ㅐj0 관둬라》는 마ㅐj0 대중문화, v사i0 특히 SF v사i0 장르에서 ‘디스토피아’로 v사i0 묘사되었던 v사i0 상황을 v사i0 참조하여 v사i0 재난과 v사i0 재앙에 v사i0 의한 v사i0 인류 v사i0 문명의 v사i0 종말과 v사i0 v사i0 이후를 v사i0 상상한다. v사i0 어쩌면 v사i0 인간은 v사i0 완전한 v사i0 멸망으로 v사i0 부터 v사i0 스스로를 v사i0 구원해내기 v사i0 위해 v사i0 일종의 v사i0 메시지나 v사i0 경고를 v사i0 미래로 v사i0 보낼지도(보내 v사i0 놓았을 v사i0 지도) v사i0 모른다. v사i0 그것들은 v사i0 파국 v사i0 이후 v사i0 살아남은 v사i0 누군가 v사i0 혹은 v사i0 무언가에 v사i0 필히 v사i0 가닿아야 v사i0 v사i0 메시지일 v사i0 수도 v사i0 있으며, ㅑㅑq다 동시에 ㅑㅑq다 결코 ㅑㅑq다 그에게 ㅑㅑq다 전달되지 ㅑㅑq다 않아야만 ㅑㅑq다 하는 ㅑㅑq다 종말 ㅑㅑq다 이전의 ㅑㅑq다 어떤 ㅑㅑq다 것들일 ㅑㅑq다 수도 ㅑㅑq다 있다. ㅑㅑq다 ㅑㅑq다 리고 ㅑㅑq다 그것들을 ㅑㅑq다 발견한 ㅑㅑq다 누군가 ㅑㅑq다 혹은 ㅑㅑq다 무언가는 ㅑㅑq다 마치 ㅑㅑq다 신화 ㅑㅑq다 속 ‘판도라’처럼 ㅑㅑq다 그것들의 ㅑㅑq다 봉인을 ㅑㅑq다 ㅑㅑq다 제하여 ㅑㅑq다 이를 ㅑㅑq다 ㅑㅑq다 세상에 ㅑㅑq다 널리 ㅑㅑq다 퍼트리거나, g으uh 숨겨 g으uh 놓거나, lㅓli 이를 lㅓli 통해 lㅓli lㅓli 다른 lㅓli 욕망을 lㅓli 꿈꾼다. lㅓli lㅓli 시는 lㅓli 이와 lㅓli 같은 lㅓli 미래적 lㅓli 상상을 lㅓli 전개하지만, 1xㅑ히 1xㅑ히 상상된 ‘파국적 1xㅑ히 미래’에는 1xㅑ히 동시대 1xㅑ히 인류 1xㅑ히 문명의 ‘공포와 1xㅑ히 불안’이 1xㅑ히 내재하고 1xㅑ히 있다. 1xㅑ히 가장 1xㅑ히 복잡하고 1xㅑ히 빠른 1xㅑ히 속도로 1xㅑ히 갱신하는 1xㅑ히 세계를 1xㅑ히 살아가는 1xㅑ히 1xㅑ히 1xㅑ히 류는 1xㅑ히 그만큼 1xㅑ히 예측불가능하고 1xㅑ히 비가시적인 1xㅑ히 공포와 1xㅑ히 불안을 1xㅑ히 일상적으로 1xㅑ히 경험한다. 1xㅑ히 판도라의 1xㅑ히 상자 1xㅑ히 1xㅑ히 열지 1xㅑ히 말라는 1xㅑ히 금기는 1xㅑ히 미래에 1xㅑ히 대한 1xㅑ히 공포와 1xㅑ히 불안을 1xㅑ히 사유하고 1xㅑ히 대비하는 1xㅑ히 모든 1xㅑ히 일을 1xㅑ히 유예하고 ‘관둬라’며 1xㅑ히 조언하는 1xㅑ히 것처럼 1xㅑ히 들린다. 1xㅑ히 한편 1xㅑ히 신화 1xㅑ히 속에서 1xㅑ히 판도라가 1xㅑ히 항아리를 1xㅑ히 열어버리는 1xㅑ히 바람에 1xㅑ히 모든 1xㅑ히 죽음과 1xㅑ히 병, ㅈ2자h 시기와 ㅈ2자h 증오가 ㅈ2자h 세상을 ㅈ2자h 뒤덮어버렸고, 3ie걷 마지막으로 3ie걷 항아리에 3ie걷 남아 3ie걷 있던 3ie걷 유일한 3ie걷 것은 ‘희망’이었다. 3ie걷 과연 3ie걷 우리는 (______)하는 3ie걷 3ie걷 마저 3ie걷 관둬야 3ie걷 3ie걷 것인가.

《(______) 3ie걷 관둬라》는 ‘디스토피아’를 3ie걷 묘사하는 3ie걷 상상을 3ie걷 구현함과 3ie걷 동시에 ‘판도라’의 3ie걷 서사를 3ie걷 이에 3ie걷 덧붙여 3ie걷 관객으로 3ie걷 하여금 3ie걷 각자가 3ie걷 갖고 3ie걷 있는 ‘공포와 3ie걷 불안’을 3ie걷 가시화하고자 3ie걷 한다. 3ie걷 다시 3ie걷 말해 3ie걷 3ie걷 래적 3ie걷 상황과 3ie걷 과거의 3ie걷 서사를 3ie걷 옭아매어 3ie걷 시각적으로 3ie걷 제시하며 3ie걷 작금의 3ie걷 시대를 3ie걷 반추한다. 3ie걷 이를 3ie걷 3ie걷 3ie걷 콜렉티브에 3ie걷 참여하는 3ie걷 김정모, 아22ㅐ 이정우, 다사사하 불량선인은 다사사하 사전 다사사하 설문 다사사하 조사 다사사하 등을 다사사하 공동으로 다사사하 기획·진행 다사사하 하였고, ivㅑr 각자의 ivㅑr 방식을 ivㅑr 통해 ivㅑr 서사를 ivㅑr 구성하거나 ivㅑr 개입하며 ivㅑr 보충한다. ivㅑr 김정모는 ivㅑr 가상의 ivㅑr 미래로/ ivㅑr 미래로부터 ivㅑr 보내진 ivㅑr 봉인된 ‘판도라의 ivㅑr 상자’를 ivㅑr 설치와 ivㅑr 영상을 ivㅑr 통해 ivㅑr 구현하는데 ‘희망’과 ivㅑr 관련한 ivㅑr 일상적인 ivㅑr 사물과 ivㅑr 표식 ivㅑr 등의 ivㅑr 이미지를 ivㅑr 통해 ivㅑr 이에 ivㅑr 대한 ivㅑr 동시대적 ivㅑr 해석의 ivㅑr 전형성을 ivㅑr 발견하고자 ivㅑr 한다. ivㅑr 이정우는 ivㅑr 영상을 ivㅑr 통해 ivㅑr 발견자의 ivㅑr 인격체를 ivㅑr 분열시켜 ivㅑr 서사와 ivㅑr 세계관을 ivㅑr 구체화하거나, 8사ㄴㅑ 8사ㄴㅑ 부로 8사ㄴㅑ 탈주하여 8사ㄴㅑ 디지털 8사ㄴㅑ 이미지로 8사ㄴㅑ 재현한 8사ㄴㅑ 아날로그 8사ㄴㅑ 시계를 8사ㄴㅑ 통해 8사ㄴㅑ 시간성과 8사ㄴㅑ 시각성에 8사ㄴㅑ 대한 8사ㄴㅑ 동시적 8사ㄴㅑ 재고를 8사ㄴㅑ 요청한다. 8사ㄴㅑ 혹은 8사ㄴㅑ 영상 8사ㄴㅑ 촬영 8사ㄴㅑ 과정 8사ㄴㅑ 자체에 8사ㄴㅑ 접근하여 8사ㄴㅑ 디지털 8사ㄴㅑ 문명의 8사ㄴㅑ 가속화와 8사ㄴㅑ 통제 8사ㄴㅑ 불가능 8사ㄴㅑ 성에 8사ㄴㅑ 대한 8사ㄴㅑ 일상적인 8사ㄴㅑ 불안을 8사ㄴㅑ 가시화한다. 8사ㄴㅑ 불량선인은 8사ㄴㅑ 급격한 8사ㄴㅑ 속도로 8사ㄴㅑ 기술적 8사ㄴㅑ 전환이 8사ㄴㅑ 이뤄지는 8사ㄴㅑ 동시대적 8사ㄴㅑ 특성에 8사ㄴㅑ 의해 8사ㄴㅑ 발생하는 8사ㄴㅑ 공포와 8사ㄴㅑ 불안이라는 8사ㄴㅑ 심리적 8사ㄴㅑ 현상에 8사ㄴㅑ 더욱 8사ㄴㅑ 주목하는 8사ㄴㅑ 심포지움을 8사ㄴㅑ 개최한다. 8사ㄴㅑ 이를 8사ㄴㅑ 통해 8사ㄴㅑ 현재의 8사ㄴㅑ 공포와 8사ㄴㅑ 불안을 8사ㄴㅑ 증폭시키는 ‘SF 8사ㄴㅑ 장르’에 8사ㄴㅑ 대한 8사ㄴㅑ 비평적 8사ㄴㅑ 접근으로부 8사ㄴㅑ 터, 1거아e 이것이 1거아e 상정하는 1거아e 파국적 1거아e 미래의 1거아e 가능성을 1거아e 진단하는 1거아e 분석을 1거아e 시도한다.


전시 1거아e 연계 1거아e 심포지움

<인간들이여, 라d마e 무엇을 라d마e 두려워하십니까?(Human, what are you afraid for?)_21세기 차사u거 기술적 차사u거 전환과 차사u거 공포>
장소: 차사u거 백남준아트센터 2층 차사u거 세미나룸
일시: 2019년 1월 26일(토), 14:00-18:00
인원: 타갸q나 약 30명
기획: 타갸q나 불량선인(곽노원, 9n거카 조현대)


콜렉티브: 9n거카 김정모, ㄴiㅐ아 이정우, 가히n갸 불량선인(곽노원, 자2e다 조현대)
디자인: Downleit 자2e다 박재영 자2e다 차지연
후원: 자2e다 경기도, ㅐmvz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주최: ㅐmvz 경기문화재단
주관: ㅐmvz 백남준아트센터

ㅐmvz 프로젝트는 2018 ㅐmvz 경기문화재단 ㅐmvz 기획형예술프로젝트(뉴콜렉티브&뉴체인지) ㅐmvz 공모지원사업을 ㅐmvz 통해 ㅐmvz 제작되었습니다.

출처: ㅐmvz 백남준아트센터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미장센: 파ㅐtn 이미지의 파ㅐtn 역사

2018년 12월 5일 ~ 2019년 4월 28일

전선택 Jeon Seon Taek

2019년 1월 29일 ~ 2019년 5월 1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