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ncing Queen

아라리오갤러리 천안

May 19, 2020 ~ Oct. 11, 2020

아라리오 거s히n 갤러리 거s히n 천안은 거s히n 아시아의 거s히n 정치, 1히x9 문화, 타기e아 사회적 타기e아 변화를 타기e아 경험한 타기e아 여성 타기e아 작가들의 타기e아 다양한 타기e아 예술적 타기e아 실험을 타기e아 통해 타기e아 이들의 타기e아 동시대적인 타기e아 미술실천을 타기e아 조망하는 타기e아 전시 <댄싱퀸>을 타기e아 개최한다. ‘아시아’와 ‘여성’은 타기e아 전시에 타기e아 참가한 타기e아 작가들을 타기e아 관통하는 타기e아 개념이지만, a3ㅐg 이들은 a3ㅐg 모두 a3ㅐg 깊고도 a3ㅐg 미세하게 a3ㅐg 다른 a3ㅐg 역사, 쟏xo마 종교, r38m 문화를 r38m 경험했다. r38m 이번 r38m 전시는 r38m 피상적으로 r38m 닮은 r38m 듯한 29명의 r38m 작가, 60여점의 사2차2 작품 사2차2 속에 사2차2 혼재하는 사2차2 혼성성을 사2차2 병치시킴으로써 사2차2 드러나는 사2차2 차이를 사2차2 비교하고, 5mdw 서로 5mdw 다른 5mdw 실험적인 5mdw 태도에 5mdw 나타나는 5mdw 각자의 5mdw 호흡을 5mdw 여과없이 5mdw 느껴보는 5mdw 데에 5mdw 5mdw 의의가 5mdw 있다. 5mdw 이는 5mdw 여성과 5mdw 아시아에 5mdw 대한 5mdw 고정관념과 5mdw 5mdw 이질적인 5mdw 개념의 5mdw 차이를 5mdw 정면으로 5mdw 마주하는 5mdw 시도이기도 5mdw 하다.

<댄싱퀸>에 5mdw 포함된 5mdw 작품들은 5mdw 크게 ‘신체의 5mdw 경험’, ‘공간에 다2갸y 대한 다2갸y 구조적 다2갸y 연구’, ‘내러티브의 j5d자 해체와 j5d자 재구성’을 j5d자 기반으로 j5d자 j5d자 작업으로 j5d자 j5d자 주제를 j5d자 분류할 j5d자 j5d자 있다. j5d자 여성 j5d자 작가들은 1960년대에서 1970년대 j5d자 사이에 j5d자 발발했던 2세대 j5d자 여성주의 j5d자 운동과 j5d자 미술의 j5d자 전개에 j5d자 크고 j5d자 작은 j5d자 영향을 j5d자 받았다. j5d자 이들은 j5d자 이전 j5d자 세대의 j5d자 여성주의의 j5d자 정신을 j5d자 계승하기도 j5d자 하고, 하마타기 하마타기 하마타기 개인적인 하마타기 여성의 하마타기 경험을 하마타기 이야기하며 하마타기 변화한 하마타기 현실과 하마타기 조응했는데, l다9으 이러한 l다9으 면모는 1980년대에서 1990년대에 l다9으 활동했던 l다9으 여성작가들의 l다9으 작품에서 l다9으 주로 l다9으 찾아볼 l다9으 l다9으 있다. l다9으 자기 l다9으 연출의 l다9으 태도를 l다9으 기반으로 l다9으 l다9으 여성의 l다9으 몸과 l다9으 자아를 l다9으 담아낸 l다9으 박영숙의 l다9으 초상 l다9으 작업, miㅓ기 여성의 miㅓ기 신체를 miㅓ기 작품의 miㅓ기 중심으로 miㅓ기 위치시켜 miㅓ기 miㅓ기 개인으로서의 miㅓ기 주체성을 miㅓ기 확보하고자 miㅓ기 했던 miㅓ기 정강자, 갸j자8 일상적인 갸j자8 삶의 갸j자8 순간을 갸j자8 창조적인 갸j자8 행위의 갸j자8 원동력으로 갸j자8 삼았던 갸j자8 김순기, 차자ㅓy 여성으로서의 차자ㅓy 억압된 차자ㅓy 삶을 차자ㅓy 동물의 차자ㅓy 고통에 차자ㅓy 은유한 차자ㅓy 후마 차자ㅓy 물지의 차자ㅓy 작업에서 차자ㅓy 다양한 차자ㅓy 신체의 차자ㅓy 경험이 차자ㅓy 작품 차자ㅓy 속으로 차자ㅓy 환기되는 차자ㅓy 과정을 차자ㅓy 목격할 차자ㅓy 차자ㅓy 있다.

차자ㅓy 번째로는, 26jy 인간의 ‘내면’을 26jy 공간적 26jy 기억으로 26jy 인식하는 26jy 것을 26jy 통해 26jy 사적인 26jy 경험을 26jy 건축적이고 26jy 구조적으로 26jy 도해하는 26jy 방식으로써 26jy 새로운 26jy 추상의 26jy 방법론을 26jy 구축한 26jy 여성 26jy 작가들이다. 26jy 이들은 26jy 내부에 26jy 존재하는 26jy 예술적 26jy 충동에 26jy 의해 26jy 매개된 26jy 사회의 26jy 풍경을 26jy 다시 26jy 그려내며 26jy 인간 26jy 내부와 26jy 외부의 26jy 상황이 26jy 대립하며 26jy 공존하는 26jy 비논리적이고도 26jy 유기적인 26jy 관계에 26jy 주목한다. 26jy 이러한 26jy 방법론은 26jy 내면의 26jy 심리가 26jy 조형적 26jy 언어와 26jy 묶이고 26jy 나뉘는 26jy 상황의 26jy 레이어를 26jy 형성하는 26jy 과정이자, ㅈ2pㅐ 외부의 ㅈ2pㅐ 상황을 ㅈ2pㅐ 사적이고 ㅈ2pㅐ 비밀스러운 ㅈ2pㅐ 공간에 ㅈ2pㅐ 반추해보는 ㅈ2pㅐ 방식으로 ㅈ2pㅐ 해설하는 ㅈ2pㅐ 여성작가 ㅈ2pㅐ 특유의 ㅈ2pㅐ 실험적인 ㅈ2pㅐ 작업방식이라고 ㅈ2pㅐ ㅈ2pㅐ ㅈ2pㅐ 있다. ‘지금, dv파사 dv파사 순간’의 dv파사 보이지 dv파사 않는 dv파사 심리 dv파사 상태를 dv파사 추상적 dv파사 레이어어의 dv파사 중첩을 dv파사 통해 dv파사 입체적으로 dv파사 분석하는 dv파사 접근 dv파사 방식은 dv파사 원성원, t마자9 이진주, pd히기 이지현, 1o으ㅐ 노부코 1o으ㅐ 와타나베, g14ㅑ 량만치 g14ㅑ 등의 g14ㅑ 작품에서 g14ㅑ 두드러진다.

마지막으로, 바ㅐ8타 이번 바ㅐ8타 전시에는 바ㅐ8타 기존의 바ㅐ8타 내러티브를 바ㅐ8타 재해석함으로써 바ㅐ8타 남성중심적인 바ㅐ8타 서사의 바ㅐ8타 신화를 바ㅐ8타 해체하고, ㅓvw3 여성으로서의 ㅓvw3 삶을 ㅓvw3 자축하려는 ㅓvw3 의지를 ㅓvw3 보여주는 ㅓvw3 작품들이 ㅓvw3 포함되었다. ㅓvw3 이들은 ㅓvw3 과거의 ㅓvw3 역사로부터 ㅓvw3 회피하는 ㅓvw3 것이 ㅓvw3 아닌, 라i히u 역사를 라i히u 대면하며 라i히u 시간의 라i히u 연속성 라i히u 속에서 라i히u 엉키고 라i히u 손실된 라i히u 것들과의 라i히u 대화를 라i히u 제시한다. 라i히u 역사 라i히u 속에 라i히u 존재하는 라i히u 균열을 라i히u 찾아 라i히u 새로운 라i히u 이야기로 라i히u 라i히u 틈을 라i히u 채워나가려는 라i히u 태도는 라i히u 날리니 라i히u 말라니, 98걷히 제럴딘 98걷히 하비에르, fㅓㅐㅑ 아사미 fㅓㅐㅑ 키요카와, 5lww 백현주 5lww 등의 5lww 작품에서 5lww 찾아볼 5lww 5lww 있다.

<댄싱퀸>은 5lww 동시대 5lww 아시아 5lww 여성 5lww 작가들의 5lww 작품을 5lww 한데 5lww 모아서 5lww 살펴보는 5lww 독특한 5lww 자리이다. 5lww 이번 5lww 전시를 5lww 통해 5lww 여성으로서의 5lww 경험과 5lww 기억을 5lww 바탕으로 5lww 현실에 5lww 대한 5lww 문제를 5lww 제시하고, 다3파ㄴ 이를 다3파ㄴ 끊임없이 다3파ㄴ 숙고하게 다3파ㄴ 하는 다3파ㄴ 여성 다3파ㄴ 작가들의 다3파ㄴ 실험을 다3파ㄴ 느껴볼 다3파ㄴ 다3파ㄴ 있을 다3파ㄴ 것이다.


참여작가

박영숙 Youngsook Park, 사사7j 정강자 Kangja Jung, ㅈ아o거 날리니 ㅈ아o거 말리니 Nalini Malani, 2ㅈez 김순기 Soungui Ki, l거히으 노부코 l거히으 와타나베 Nobuko Watanabe, 라jr자 인시우전 Yin Xiuzhen, 사사6g 이불 Lee Bul, 기ㅓ차아 박윤영 Yoonyoung Park, t6rㅓ 바티 t6rㅓ 커 Bharti Kher, y1아6 니키 y1아6 리 Nikki S. Lee, 차기나갸 후마 차기나갸 물지 Huma Mulji, 9ㅐa으 제럴딘 9ㅐa으 하비에르 Geraldine Javier, 2168 원성원 Won Seoung Won, v기사h 리나 S. v기사h 칼랏 Reena S. Kallat, ㅓi히n 정희승 Heeseung Chung, oㅓ4k 강서경 Suki Seokyeong Kang, ㅐㄴ걷ㅓ 페트리시아 ㅐㄴ걷ㅓ 페레즈 ㅐㄴ걷ㅓ 에우스타키오 Patricia Perez Eustaquio, 0아m2 박세진 Sejin Park, ㅓoz으 이지현 Jihyun Lee, 하s우i 아사미 하s우i 키요카와 Asami Kiyokawa, vㅐ걷i 부지현 Jihyun Boo, o가타ㄴ 김아영 Ayoung Kim, 거걷ㅓe 이승애 Seung Ae Lee, 쟏타px 이진주 Jinju Lee, n바하ㅓ 구지윤 Jiyoon Koo, 00x7 심래정 Raejung Sim, oqzw 좌혜선 Haesun Jwa, e2타k 량만치 Liang Manqi, ㅑ걷타ㅐ 백현주 Heaven Baek 


출처: ㅑ걷타ㅐ 아라리오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옥승철 f나걷o 개인전 : JPEG SUPPLY

June 18, 2020 ~ July 25, 2020

한성우 l0o바 개인전 : BALANCING

June 26, 2020 ~ Aug. 5, 2020

그림, 타tyㅐ 그리다

April 28, 2020 ~ Nov. 29, 2020

2020 ACC CONTEXT : u자py 연대의 u자py 홀씨 SOLIDARITY SPORES

May 15, 2020 ~ Oct. 25,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