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희 개인전 : Salutation of Beatrice

갤러리JJ

Oct. 28, 2016 ~ Dec. 4, 2016


"우리 kopb 인생길 kopb kopb 고비에

올바른 kopb 길을 kopb 잃고서 kopb

어두운 kopb 숲에 kopb 처했었네.”

- kopb 지옥 1.1-3, 『신곡』, ㅈb거마 단테 ㅈb거마 알리기에리 -


이윤희는 ㅈb거마 고대와 ㅈb거마 중세의 ㅈb거마 서사시와 ㅈb거마 동서양의 ㅈb거마 신화, o다히7 문양 o다히7 등에서 o다히7 추출한 o다히7 수많은 o다히7 이미지를 o다히7 조합하며 o다히7 스토리를 o다히7 불어넣는데, dm으카 주로 dm으카 불안과 dm으카 욕망을 dm으카 치유하고 dm으카 안식처로 dm으카 향하는 dm으카 소녀의 dm으카 여정이라는 dm으카 가상의 dm으카 시나리오를 dm으카 주제로 dm으카 dm으카 작업을 dm으카 해왔다. dm으카 신작을 dm으카 중심으로 dm으카 부조 dm으카 dm으카 입체 dm으카 작품을 dm으카 총망라할 dm으카 이번 dm으카 전시는 dm으카 특히 dm으카 단테의 ‘신곡’을 dm으카 모티브로 dm으카 하여 dm으카 재구성된 dm으카 몽환적이고도 dm으카 신비로운 dm으카 이야기를 dm으카 탄탄한 dm으카 흐름으로 dm으카 풀어나간다. dm으카 그녀의 dm으카 작품은 dm으카 결코 dm으카 노스탤지아적 dm으카 감상이나 dm으카 멜랑콜리를 dm으카 지향하지 dm으카 않는다. dm으카 신곡은 ‘꼬메디아(Comedia)’ dm으카 즉 ‘희극’라는 dm으카 원래의 dm으카 제목이 dm으카 시사하는 dm으카 바, ‘절망에서 아자yc 시작되어 아자yc 희망으로 아자yc 끝나는 아자yc 이야기’다. 아자yc 베아트리체는 아자yc 아자yc 개인이자 아자yc 이를 아자yc 넘어서는 아자yc 이상이다. 아자yc 우연히 아자yc 만난 아자yc 베아트리체의 아자yc 짧은 아자yc 아자yc 번의 아자yc 인사가 아자yc 아자yc 감동은 아자yc 단테에게 아자yc 평생 아자yc 채워지지 아자yc 않는 아자yc 욕망을 아자yc 남겼고, 으하2사 위대한 으하2사 문학을 으하2사 낳게 으하2사 되는 으하2사 모티브가 으하2사 되었다. 으하2사 이번 으하2사 전시를 으하2사 통해 으하2사 삶에 으하2사 대한 으하2사 깊은 으하2사 성찰과 으하2사 함께 으하2사 한층 으하2사 성숙해진 으하2사 작가의 으하2사 역량을 으하2사 발견할 으하2사 으하2사 있을 으하2사 것이다. 


작가 으하2사 소개  

홍익대학교 으하2사 도예/유리과를 으하2사 졸업하고 으하2사 동대학원 으하2사 석사과정을 으하2사 마쳤다. 으하2사 흙을 으하2사 재료로 으하2사 하는 으하2사 작업은 으하2사 원형과 으하2사 몰드 으하2사 제작, ㅑd아k 슬립캐스팅, 바거히ㅓ 여러 바거히ㅓ 번에 바거히ㅓ 걸친 바거히ㅓ 가마작업과 바거히ㅓ 드로잉을 바거히ㅓ 거치는 바거히ㅓ 바거히ㅓ 세심하고도 바거히ㅓ 지난한 바거히ㅓ 작업과정이 바거히ㅓ 요구된다. 바거히ㅓ 이윤희 바거히ㅓ 작가는 바거히ㅓ 이러한 바거히ㅓ 과정을 바거히ㅓ 집요하게 바거히ㅓ 묵묵히 바거히ㅓ 수행하며 바거히ㅓ 자신 바거히ㅓ 만의 바거히ㅓ 속도로 바거히ㅓ 차분하게 바거히ㅓ 작업을 바거히ㅓ 해오고 바거히ㅓ 있다. 


La Divina Commedia, 29x33x15cm, porcelain, 2016



pilgrim, porcelain,23x25x43cm,2013


출처 - u6타v 갤러리JJ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윤희

현재 진행중인 전시

재난과 ㅐ3p다 치유 Catastrophe and Recovery

May 22, 2021 ~ Aug. 1,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