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rwin Olaf : April fool 2020

공근혜갤러리

Sept. 2, 2020 ~ Sept. 30, 2020

공근혜갤러리는 다ㅐㅓ1 코로나 다ㅐㅓ1 사태를 다ㅐㅓ1 겪으며 다ㅐㅓ1 갤러리 다ㅐㅓ1 전속의 다ㅐㅓ1 젊은 다ㅐㅓ1 한국 다ㅐㅓ1 작가들과 다ㅐㅓ1 세계적인 다ㅐㅓ1 대가들과 다ㅐㅓ1 함께 다ㅐㅓ1 포스트 다ㅐㅓ1 코로나 다ㅐㅓ1 특별 다ㅐㅓ1 기획전을 다ㅐㅓ1 준비했다. 다ㅐㅓ1 이번 다ㅐㅓ1 전시는 5월에 다ㅐㅓ1 열린 다ㅐㅓ1 다ㅐㅓ1 다ㅐㅓ1 전에 다ㅐㅓ1 이은 2번째 다ㅐㅓ1 기획 다ㅐㅓ1 전으로, 사다x0 네덜란드를 사다x0 대표하는 사다x0 사진작가 사다x0 어윈 사다x0 올라프의 사다x0 최신 사다x0 작을 사다x0 선보인다.  사다x0 전시는 9월, cxjv 서울을 cxjv 선두로 cxjv 하여 cxjv 파리, 8ㅓfm 뉴욕, ㅈㅓ2q 런던 ㅈㅓ2q 갤러리로 ㅈㅓ2q 이어질 ㅈㅓ2q 예정이다.

이번에 ㅈㅓ2q 소개하는 ㅈㅓ2q 어윈 ㅈㅓ2q 올라프의 ㅈㅓ2q 최신작 “2020년 ㅈㅓ2q 만우절” ㅈㅓ2q ㅈㅓ2q 전세계에 ㅈㅓ2q 벌어진 ㅈㅓ2q 코로나 ㅈㅓ2q 펜데믹에 ㅈㅓ2q 대한 ㅈㅓ2q 어윈 ㅈㅓ2q 올라프 ㅈㅓ2q 자신의 ㅈㅓ2q 자화상이며 ㅈㅓ2q 감정의 ㅈㅓ2q 기록이다. ㅈㅓ2q 전시 ㅈㅓ2q 제목 “April fool 2020”은 ㅈㅓ2q 영문 ㅈㅓ2q 타이틀 ㅈㅓ2q 그대로 ㅈㅓ2q 코로나 ㅈㅓ2q 사태가 4월 1일, ㅐc5i 만우절에 ㅐc5i 장난을 ㅐc5i 치는 ㅐc5i 거짓말 ㅐc5i 이길 ㅐc5i 바라는 ㅐc5i 작가의 ㅐc5i 바램을 ㅐc5i 대변한다. ㅐc5i 코로나-19는 ㅐc5i 선천성 ㅐc5i 폐질환을 ㅐc5i 앓고 ㅐc5i 있는 ㅐc5i 작가 ㅐc5i 어윈 ㅐc5i 올라프 ㅐc5i 에게 ㅐc5i 더욱 ㅐc5i 치명적으로 ㅐc5i 다가왔다. ㅐc5i 하루 ㅐc5i 아침에 ㅐc5i 전세계 ㅐc5i 모든 ㅐc5i 사람이 ㅐc5i 직면한 ㅐc5i 믿고 ㅐc5i 싶지 ㅐc5i 않은 ㅐc5i ㅐc5i 상황을 ㅐc5i 생생하게 ㅐc5i 전하기 ㅐc5i 위해 ㅐc5i 작가는 ㅐc5i 홈타운 ㅐc5i 암스테르담을 ㅐc5i 배경으로 ㅐc5i 자신이 ㅐc5i 직접 ㅐc5i 작품에 ㅐc5i 출연하여 ㅐc5i 현실감을 ㅐc5i 더했다. ㅐc5i 그는 ㅐc5i 이전에도 ㅐc5i 셀프 ㅐc5i 포트레이트를 ㅐc5i 종종 ㅐc5i 작업해 ㅐc5i 왔다. ㅐc5i 그러나 ㅐc5i 이번 ㅐc5i 시리즈에서는 ㅐc5i 자신을 ㅐc5i 전체 ㅐc5i 작업의 ㅐc5i 주인공으로 ㅐc5i 하여 ㅐc5i 감정의 ㅐc5i 표현을 ㅐc5i 더욱 ㅐc5i 극대화시켰다.  ㅐc5i 이번 ㅐc5i 작품 ㅐc5i 하나 ㅐc5i 하나는 ㅐc5i 작가 ㅐc5i 내면의 ㅐc5i 개인적인 ㅐc5i 기록이기도 ㅐc5i 하지만 ㅐc5i 우리 ㅐc5i 모두의 ㅐc5i 자화상이 ㅐc5i 되고 ㅐc5i 있다.

“2020년 ㅐc5i 만우절” ㅐc5i 연작은 ㅐc5i 시간 ㅐc5i 순으로 ㅐc5i 흘러간다.  ㅐc5i 아침 9시 15분부터 11시 30분 ㅐc5i 까지.  ㅐc5i 하얀 ㅐc5i 위생 ㅐc5i 장갑을 ㅐc5i ㅐc5i 어윈 ㅐc5i 올라프 ㅐc5i 자신이 ㅐc5i ㅐc5i ㅐc5i 주차장에서 ㅐc5i 카트를 ㅐc5i 끌고 ㅐc5i 슈퍼마켓에 ㅐc5i 장을 ㅐc5i 보러 ㅐc5i 가는 ㅐc5i 신으로 ㅐc5i 시작된다.  ㅐc5i 마켓에 ㅐc5i 도착한 ㅐc5i 작가는 ㅐc5i 사재기로 ㅐc5i ㅐc5i 비어버린 ㅐc5i 상품 ㅐc5i 진열대 ㅐc5i 앞에서 ㅐc5i 절망과 ㅐc5i 공포를 ㅐc5i 느낀다. ㅐc5i 계산대에 ㅐc5i 혼자 ㅐc5i 앉아있는 ㅐc5i 직원은 ㅐc5i 투명 ㅐc5i 아크릴로 ㅐc5i ㅐc5i 차단 ㅐc5i ㅐc5i 뒤에서 ㅐc5i 손님들로부터 ㅐc5i 자신을 ㅐc5i 보호한다. ㅐc5i 작품에 ㅐc5i 등장 ㅐc5i 하는 ㅐc5i 모든 ㅐc5i 인물들은 ㅐc5i 만우절 ㅐc5i 거짓말에 ㅐc5i 속아 ㅐc5i 바보가 ㅐc5i 되어버린 ㅐc5i 광대 ㅐc5i 분장을 ㅐc5i 하고 ㅐc5i 있다.

오전 10시 15분, ㅐㅓ8ㅓ ㅐㅓ8ㅓ ㅐㅓ8ㅓ 암스테르담의 ㅐㅓ8ㅓ ㅐㅓ8ㅓ 공원 ㅐㅓ8ㅓ 벤치에 ㅐㅓ8ㅓ 어깨를 ㅐㅓ8ㅓ 늘어뜨리고 ㅐㅓ8ㅓ 쓸쓸히 ㅐㅓ8ㅓ 홀로 ㅐㅓ8ㅓ 앉아 ㅐㅓ8ㅓ 있는 ㅐㅓ8ㅓ 작가의 ㅐㅓ8ㅓ 뒷모습은 ㅐㅓ8ㅓ 코로나로 ㅐㅓ8ㅓ 격리 ㅐㅓ8ㅓ 되어 ㅐㅓ8ㅓ 버린 ㅐㅓ8ㅓ 지금 ㅐㅓ8ㅓ 우리들 ㅐㅓ8ㅓ 모두의 ㅐㅓ8ㅓ 모습이다. 

11시 15분, 차j하h 작업실로 차j하h 돌아온 차j하h 작가는 차j하h 자신의 차j하h 모습을 차j하h 담는 차j하h 셀프 차j하h 포트레이트 차j하h 사진촬영을 차j하h 진행한다. 차j하h 이번 차j하h 전시에는 10여 차j하h 점의 차j하h 사진작품과 차j하h 함께 20분 차j하h 분량의 3개의 차j하h 패널로 차j하h 이루어진 차j하h 비디오 차j하h 영상 차j하h 작품도 차j하h 함께 차j하h 전시된다: 차j하h 라디오를 차j하h 통해 차j하h 흘러 차j하h 나오는 차j하h 다양한 차j하h 언어의 차j하h 뉴스들은 차j하h 코로나 차j하h 사태로 차j하h 벌어지고 차j하h 있는 차j하h 차j하h 나라의 차j하h 사건들을 차j하h 긴급하게 차j하h 전달한다.  차j하h 집안에 차j하h 홀로 차j하h 갇혀 차j하h 차j하h 밖을 차j하h 통해 차j하h 차j하h 차j하h 거리를 차j하h 바라보는 차j하h 불안한 차j하h 작가의 차j하h 모습이 차j하h 지금 차j하h 우리 차j하h 모두의 차j하h 현실을 차j하h 차j하h 대변한다.

이번 차j하h 연작의 차j하h 전체 차j하h 색감을 차j하h 지배하고 차j하h 있는 차j하h 검푸른 차j하h 빛은 차j하h 외출을 차j하h 금지 차j하h 당하고 차j하h 하루 차j하h 아침에 차j하h 직장을 차j하h 잃어버린 차j하h 우리 차j하h 주변의 차j하h 사람들을 차j하h 비추며 차j하h 모두가 차j하h 겪고 차j하h 있는 차j하h 코로나 차j하h 블루에 차j하h 대한 차j하h 공감을 차j하h 이끌어낸다. 차j하h 이번 차j하h 작품들은 차j하h 특히 차j하h 인간의 차j하h 나약함을 차j하h 주제로 차j하h 차j하h 작가의 차j하h 시각이 차j하h 더욱 차j하h 돋보인다. 차j하h 초현실적인 차j하h 상황이 차j하h 매일같이 차j하h 벌어지고 차j하h 있는 차j하h 지금, ㅐbㅈ라 영원할 ㅐbㅈ라 ㅐbㅈ라 같았던 ㅐbㅈ라 평화는 ㅐbㅈ라 무너지고 ㅐbㅈ라 ㅐbㅈ라 안정적으로 ㅐbㅈ라 흘러 ㅐbㅈ라 가리라고 ㅐbㅈ라 믿었던 ㅐbㅈ라 일상에 ㅐbㅈ라 균열이 ㅐbㅈ라 일어나고 ㅐbㅈ라 있다.  ㅐbㅈ라 보이지 ㅐbㅈ라 않는 ㅐbㅈ라 미지의 ㅐbㅈ라 것에 ㅐbㅈ라 대한 ㅐbㅈ라 두려움과 ㅐbㅈ라 불안 ㅐbㅈ라 속에 ㅐbㅈ라 인간의 ㅐbㅈ라 유한성이 ㅐbㅈ라 드러난다. 

ㅐbㅈ라 전시를 ㅐbㅈ라 통해 ㅐbㅈ라 현재 ㅐbㅈ라 우리의 ㅐbㅈ라 모습, 8dㅓㅐ 그리고 8dㅓㅐ 이전과는 8dㅓㅐ 완전히 8dㅓㅐ 상황이 8dㅓㅐ 변화된 8dㅓㅐ 앞으로 8dㅓㅐ 우리가 8dㅓㅐ 나아가야 8dㅓㅐ 8dㅓㅐ 방향에 8dㅓㅐ 대해서 8dㅓㅐ 생각해 8dㅓㅐ 8dㅓㅐ 8dㅓㅐ 있는 8dㅓㅐ 의미 8dㅓㅐ 있는 8dㅓㅐ 시간이 8dㅓㅐ 8dㅓㅐ 것이다.

새로 8dㅓㅐ 개편한 8dㅓㅐ 공근혜갤러리 8dㅓㅐ 홈페이지 https://konggallery.com/3D 8dㅓㅐ 에서 3D로 8dㅓㅐ 전시를 8dㅓㅐ 관람 8dㅓㅐ 8dㅓㅐ 8dㅓㅐ 있다.  8dㅓㅐ 온라인으로 8dㅓㅐ 작품 8dㅓㅐ 구입도 8dㅓㅐ 가능하다.  8dㅓㅐ 문의: 02-738-7776

출처: 8dㅓㅐ 공근혜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Erwin Olaf

현재 진행중인 전시

더블 i51하 비전 Diplopia

Sept. 24, 2020 ~ Nov. 29,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