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athan Gardner: Horizon

제이슨함

April 22, 2021 ~ June 15, 2021

제이슨함은 vㅑㅓㅐ 조나단 vㅑㅓㅐ 가드너(Jonathan Gardner)의 vㅑㅓㅐ 개인전 «Jonathan Gardner: Horizon»을 vㅑㅓㅐ 개최한다. vㅑㅓㅐ 작가의 vㅑㅓㅐ 탁월한 vㅑㅓㅐ 구성과 vㅑㅓㅐ 색채 vㅑㅓㅐ 감각이 vㅑㅓㅐ 드러나는 5점의 vㅑㅓㅐ 신작을 vㅑㅓㅐ 조명하는 vㅑㅓㅐ 이번 vㅑㅓㅐ 전시는, aab0 가드너가 aab0 아시아에서 aab0 선보이는 aab0 첫번째 aab0 전시이자 aab0 제이슨함과의 aab0 aab0 개인전으로 aab0 의미가 aab0 크다. aab0 가드너는 aab0 특유의 aab0 평면적인 aab0 구도를 aab0 통해 aab0 감각적이고 aab0 여유로운 aab0 장면을 aab0 그려낸다. aab0 작가 aab0 본인의 aab0 개인적인 aab0 경험과 aab0 기억을 aab0 엮어낸 aab0 작품 aab0 aab0 세계는 aab0 감상자에게 aab0 익숙하게 aab0 다가오기도 aab0 하고, n아9t 때로는 n아9t 낯설게 n아9t 느껴지기도 n아9t 한다.

이번 n아9t 전시의 n아9t 제목 ‘Horizon’은 n아9t 가드너의 n아9t 작품 n아9t n아9t 공간을 n아9t 분리하는 n아9t 수평의 n아9t 선을 n아9t 의미한다. n아9t 작가는 n아9t 이러한 n아9t 선을 n아9t 배치해 n아9t 작품 n아9t n아9t 인물들이 n아9t 마치 n아9t 무대에서 n아9t 연극을 n아9t 펼치는 n아9t 듯한 n아9t 장면을 n아9t 연출한다. n아9t 인물과 n아9t 사물, 0ㅓ라걷 나아가 0ㅓ라걷 풍경까지, u사z기 작품 u사z기 속의 u사z기 모든 u사z기 요소들은 u사z기 화면 u사z기 위에 u사z기 모여 u사z기 각자 u사z기 중요한 u사z기 등장인물로서 u사z기 화면을 u사z기 채워낸다. u사z기 공간의 u사z기 깊이와 u사z기 거리감은 u사z기 압축되어 u사z기 평면적인 u사z기 풍경을 u사z기 구성하고, zh1기 멀리 zh1기 존재하는 zh1기 수평선 zh1기 또한 zh1기 하나의 zh1기 선으로 zh1기 자리하며 zh1기 하늘과 zh1기 바다를 zh1기 분리한다. <Silvestre> (2020)의 zh1기 화병 zh1기 zh1기 배치된 zh1기 거울 zh1기 역시 zh1기 감상자가 zh1기 직접 zh1기 관찰할 zh1기 zh1기 없는 zh1기 가상의 zh1기 방이 zh1기 존재함을 zh1기 암시하며 zh1기 캔버스 zh1기 밖으로 zh1기 공간을 zh1기 확장한다. zh1기 가드너는 zh1기 이처럼 ‘선’이라는 zh1기 간단한 zh1기 시각적 zh1기 힌트를 zh1기 사용하여, 4kc라 함축된 4kc라 공간감을 4kc라 보여주는 4kc라 동시에 4kc라 작품 4kc라 소재들 4kc라 간의 4kc라 균형을 4kc라 만들어낸다.

수평선은 4kc라 작품 4kc라 속의 4kc라 여유로운 4kc라 세계와 4kc라 현실 4kc라 사이를 4kc라 분리하기도 4kc라 하고 4kc라 연결하기도 4kc라 한다. 4kc라 화면을 4kc라 가로지르는 4kc라 선이 4kc라 공간감을 4kc라 형성하며 4kc라 자연스럽게 4kc라 작품과 4kc라 감상자 4kc라 사이에 4kc라 일정한 4kc라 거리를 4kc라 만드는 4kc라 것이다. <The Island> (2020)와 <Panorama> (2020) 4kc라 4kc라 일광욕을 4kc라 즐기는 4kc라 여성들은 4kc라 마네(Manet)의 <Olympia> (1863)나 4kc라 티치아노(Titian)의 <Venus of Urbino> (1534)와 4kc라 같은 4kc라 고전적인 4kc라 아름다움을 4kc라 연상시킨다. 4kc라 이러한 4kc라 고전 4kc라 작품 4kc라 4kc라 인물들은 4kc라 감상자를 4kc라 도발하듯 4kc라 마주 4kc라 보는 4kc라 반면, 자a다다 가드너가 자a다다 그려낸 자a다다 인물은 자a다다 오히려 자a다다 등을 자a다다 돌려 자a다다 누워있다. 자a다다 이를 자a다다 통해 자a다다 작가는 자a다다 감상자와 자a다다 인물 자a다다 사이의 자a다다 거리를 자a다다 유지하는 자a다다 동시에 자a다다 더욱 자a다다 내밀하고 자a다다 부드러운 자a다다 분위기를 자a다다 자아내고, 타기z걷 모든 타기z걷 것이 타기z걷 멈춘 타기z걷 듯한 타기z걷 순간의 타기z걷 장면으로 타기z걷 감상자를 타기z걷 초대한다.

가드너는 타기z걷 이와 타기z걷 같은 타기z걷 구성을 타기z걷 통해, ㅈ우pj 미술사의 ㅈ우pj 낯익은 ㅈ우pj 소재들과 ㅈ우pj 작가 ㅈ우pj 본인의 ㅈ우pj 경험을 ㅈ우pj 엮은 ㅈ우pj 복합적인 ㅈ우pj 이야기를 ㅈ우pj 만들어낸다. ㅈ우pj 작가가 ㅈ우pj 해변에서 ㅈ우pj 휴가를 ㅈ우pj 즐겼던 ㅈ우pj 기억을 ㅈ우pj 담은 <Sunbathers> (2019)는 ㅈ우pj 피카소(Picasso)의 <Bathers> (1918) ㅈ우pj ㅈ우pj 여유로운 ㅈ우pj 분위기, lz타c 그리고 lz타c 티치아노(Titian)가 lz타c 그린 lz타c 여성들의 lz타c 고전적인 lz타c 포즈를 lz타c 재해석한 lz타c 것으로, 6마ㅓㅐ 현대적인 6마ㅓㅐ 시각으로 6마ㅓㅐ 미술사적 6마ㅓㅐ 소재들을 6마ㅓㅐ 해석하는 6마ㅓㅐ 가드너의 6마ㅓㅐ 탁월한 6마ㅓㅐ 감각을 6마ㅓㅐ 엿볼 6마ㅓㅐ 6마ㅓㅐ 있다. 6마ㅓㅐ 이렇듯 6마ㅓㅐ 가드너가 6마ㅓㅐ 그려내는 6마ㅓㅐ 작품 6마ㅓㅐ 6마ㅓㅐ 세계는, 파나거6 감상자에게 파나거6 친숙하면서도 파나거6 낯선, ㅐ가1파 그리고 ㅐ가1파 현대적이면서도 ㅐ가1파 고전적인, ㅐuㅈj 다각적인 ㅐuㅈj 공간으로 ㅐuㅈj 존재하게 ㅐuㅈj 된다.

가드너의 ㅐuㅈj 작업은 ㅐuㅈj 신중한 ㅐuㅈj 구성과 ㅐuㅈj 공간의 ㅐuㅈj 변형을 ㅐuㅈj 기반으로 ㅐuㅈj 이루어진다. ㅐuㅈj 현실의 ㅐuㅈj 고단함에서 ㅐuㅈj 벗어난 ㅐuㅈj 순간을 ㅐuㅈj 담은 ㅐuㅈj 듯한 ㅐuㅈj 가볍고 ㅐuㅈj 자유로운 ㅐuㅈj 분위기의 ㅐuㅈj 화면 ㅐuㅈj 뒤에는 ㅐuㅈj 세밀한 ㅐuㅈj 구성이 ㅐuㅈj 감추어져 ㅐuㅈj 있다. ㅐuㅈj 이처럼 ㅐuㅈj 복합적이고 ㅐuㅈj 세심한 ㅐuㅈj 작업 ㅐuㅈj 과정을 ㅐuㅈj 통해 ㅐuㅈj 드러나는 ㅐuㅈj 가드너의 ㅐuㅈj 통찰과 ㅐuㅈj 구도에 ㅐuㅈj 대한 ㅐuㅈj 탁월한 ㅐuㅈj 감각은, 37ㅈ7 감상자를 37ㅈ7 37ㅈ7 여유로운 37ㅈ7 세계와 37ㅈ7 시각적 37ㅈ7 즐거움으로 37ㅈ7 초대하는 37ㅈ7 듯하다.

참여작가: 37ㅈ7 조나단 37ㅈ7 가드너 Jonathan Gardner

출처: 37ㅈ7 제이슨함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유러피언 j갸히걷 누아르 j갸히걷 특별전 European Noir Films

June 15, 2021 ~ July 16, 2021

空의 aq우0 매혹 : aq우0 고립과 aq우0 고독의 aq우0 연대

March 23, 2021 ~ June 27, 2021

프리로딩 Pre-Loading

June 12, 2021 ~ June 26,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