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M과 함께하는 설레는 극장전

서울아트시네마

Nov. 24, 2021 ~ Dec. 8, 2021

코로나로 ㅑㅓ으u 인해 ㅑㅓ으u 극장은 ㅑㅓ으u 지금도 ㅑㅓ으u 어려운 ㅑㅓ으u 시간을 ㅑㅓ으u 보내고 ㅑㅓ으u 있고, 우하e5 관객들 우하e5 역시 우하e5 극장을 우하e5 찾는 우하e5 기쁨을 우하e5 오랫동안 우하e5 즐기지 우하e5 못하고 우하e5 있습니다. 우하e5 시네마테크 우하e5 서울아트시네마는 우하e5 극장에서 우하e5 영화, ㅑz6u 특히 ㅑz6u 신작을 ㅑz6u 만나는 ㅑz6u 설렘의 ㅑz6u 감정을 ㅑz6u 되찾기 ㅑz6u 위해 ㅑz6u 영화배급사와 ㅑz6u 함께 ㅑz6u 준비하는 “설레는 ㅑz6u 극장전”을 ㅑz6u 준비했습니다. ㅑz6u 오는 11월 24일(수)부터 12월 8일(수)까지 M&M인터내셔널의 <바바라>(크리스티안 ㅑz6u 페촐트, 2012), <스파이의 9qjc 아내>(구로사와 9qjc 기요시, 2020), ㅓ걷g파 그리고 ㅓ걷g파 정식 ㅓ걷g파 개봉을 ㅓ걷g파 앞둔 <프랑스>(브루노 ㅓ걷g파 뒤몽, 2021) 라5ㅓ라 등 15편의 라5ㅓ라 작품을 라5ㅓ라 만나보시기 라5ㅓ라 바랍니다.

“설레는 라5ㅓ라 극장전”의 라5ㅓ라 라5ㅓ라 번째 라5ㅓ라 섹션은 ‘크리스티안 라5ㅓ라 페촐트 라5ㅓ라 특별전’입니다. 라5ㅓ라 독일 라5ㅓ라 출신의 라5ㅓ라 크리스티안 라5ㅓ라 페촐트 라5ㅓ라 감독은 라5ㅓ라 멜로드라마, l4n가 스릴러 l4n가 l4n가 익숙한 l4n가 장르의 l4n가 감각을 l4n가 낯설게 l4n가 변주하며 l4n가 역사 l4n가 l4n가 개인의 l4n가 정체성이나 l4n가 공동체의 l4n가 윤리와 l4n가 같은 l4n가 묵직한 l4n가 질문을 l4n가 관객에게 l4n가 던집니다. l4n가 l4n가 섹션에서는 <트랜짓>, <운디네> ㄴ0우하 ㄴ0우하 개봉작은 ㄴ0우하 물론 <내가 ㄴ0우하 속한 ㄴ0우하 나라>(2000), <열망>(2008) 쟏다ㅈg 쟏다ㅈg 개봉하지 쟏다ㅈg 않은 쟏다ㅈg 감독의 쟏다ㅈg 초기작들도 쟏다ㅈg 함께 쟏다ㅈg 만날 쟏다ㅈg 쟏다ㅈg 있습니다.

쟏다ㅈg 번째 쟏다ㅈg 섹션에서는 쟏다ㅈg 그동안 M&M이 쟏다ㅈg 소개했던 쟏다ㅈg 주요 쟏다ㅈg 작품들을 쟏다ㅈg 다시 쟏다ㅈg 스크린에서 쟏다ㅈg 만날 쟏다ㅈg 쟏다ㅈg 있습니다. 쟏다ㅈg 최근 쟏다ㅈg 개봉해 쟏다ㅈg 좋은 쟏다ㅈg 반응을 쟏다ㅈg 얻었으나 쟏다ㅈg 여전히 쟏다ㅈg 많은 쟏다ㅈg 관객과 쟏다ㅈg 만나지 쟏다ㅈg 못한 <자마>, <스파이의 xnve 아내>, <쿠오바디스, 6ㅐㅐf 아이다?>, <다함께 n파자ㅓ 여름!> n파자ㅓ 등을 n파자ㅓ 감상할 n파자ㅓ n파자ㅓ 있으며, 2018년에 으거쟏0 개봉해 으거쟏0 많은 으거쟏0 사랑을 으거쟏0 받았던 <인 으거쟏0 으거쟏0 아일>도 으거쟏0 오랜만에 으거쟏0 스크린에서 으거쟏0 다시 으거쟏0 으거쟏0 으거쟏0 있으니 으거쟏0 이번 으거쟏0 기회를 으거쟏0 놓치지 으거쟏0 마시기 으거쟏0 바랍니다.

개봉을 으거쟏0 앞둔 으거쟏0 신작을 으거쟏0 미리 으거쟏0 만날 으거쟏0 으거쟏0 있는 으거쟏0 으거쟏0 번째 으거쟏0 섹션에서는 으거쟏0 리산드로 으거쟏0 알론소의 <리버풀>(2008), 걷ye히 호나스 걷ye히 트루에바의 <어거스트 걷ye히 버진>(2019), 아j기i 그리고 아j기i 브루노 아j기i 뒤몽의 <프랑스>를 아j기i 상영합니다. <리버풀>은 아j기i 리산드로 아j기i 알론소 아j기i 특유의 아j기i 정적인 아j기i 이미지와 아j기i 함께 아j기i 아j기i 인물의 아j기i 내면을 아j기i 진지하게 아j기i 탐구한 아j기i 작품이며, <어거스트 5ㅓ0ㅓ 버진>은 5ㅓ0ㅓ 자연과 5ㅓ0ㅓ 도시의 5ㅓ0ㅓ 풍경을 5ㅓ0ㅓ 통해 5ㅓ0ㅓ 일상의 5ㅓ0ㅓ 감각을 5ㅓ0ㅓ 새롭게 5ㅓ0ㅓ 일깨워주는 5ㅓ0ㅓ 수작입니다. 5ㅓ0ㅓ 또한 5ㅓ0ㅓ 칸영화제에서의 5ㅓ0ㅓ 5ㅓ0ㅓ 공개 5ㅓ0ㅓ 이후 5ㅓ0ㅓ 다양한 5ㅓ0ㅓ 비평적 5ㅓ0ㅓ 반응을 5ㅓ0ㅓ 끌어내고 5ㅓ0ㅓ 있는 <프랑스>는 5ㅓ0ㅓ 현대 5ㅓ0ㅓ 사회의 5ㅓ0ㅓ 모순, ㅓjno 특히 ㅓjno 동시대 ㅓjno 미디어 ㅓjno 환경을 ㅓjno 신랄하게 ㅓjno 꼬집으며 ㅓjno 강렬한 ㅓjno 인상을 ㅓjno 남기는 ㅓjno 작품입니다.

작품에 ㅓjno 대한 ㅓjno 보다 ㅓjno 다양한 ㅓjno 접근을 ㅓjno 위해 ㅓjno 정지혜, 우t우ㅓ 김병규 우t우ㅓ 평론가, 7r01 김성욱 7r01 프로그램디렉터가 7r01 시네토크를 7r01 준비하였으며, “설레는 tv바ㅓ 극장전” tv바ㅓ 기간 tv바ㅓ 중에는 tv바ㅓ 영화진흥위원회의 tv바ㅓ 티켓 tv바ㅓ 할인 tv바ㅓ 이벤트 “이제, ㅐㅑrx 다시, ㅈ가타사 극장으로!”도 ㅈ가타사 진행될 ㅈ가타사 예정입니다. ㅈ가타사 오랫동안 ㅈ가타사 기다리던 ㅈ가타사 신작을 ㅈ가타사 보기 ㅈ가타사 위해, s거2ㄴ 지난 s거2ㄴ 감동을 s거2ㄴ 다시 s거2ㄴ 확인하기 s거2ㄴ 위해 s거2ㄴ 설레는 s거2ㄴ 마음으로 s거2ㄴ 극장을 s거2ㄴ 찾은 s거2ㄴ 경험이 s거2ㄴ 있는 s거2ㄴ 모든 s거2ㄴ 관객분들을 s거2ㄴ 서울아트시네마에 s거2ㄴ 초대합니다.

주최: (사)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타tv카 엠엔엠인터내셔널
후원: 타tv카 영화진흥위원회, ㅓ하쟏5 서울시, pㅓj사 서울영상위원회

출처: pㅓj사 서울아트시네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고독한 자가하히 플레이어 蠱毒한 PLAYER

Dec. 31, 2021 ~ Feb. 6,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