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MCA 현대차 시리즈 2022: 최우람 - 작은 방주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Sept. 9, 2022 ~ Feb. 26, 2023

이번 ㅐsl3 전시는 ㅐsl3 최우람 ㅐsl3 작가의 ㅐsl3 ㅐsl3 알려진 ㅐsl3 기존 ㅐsl3 작업에 ㅐsl3 내재해 ㅐsl3 있던 ㅐsl3 질문들을 ㅐsl3 전면에 ㅐsl3 내세우며, 하7히타 지금 하7히타 우리가 하7히타 처한 하7히타 현실을 하7히타 재구성한 하7히타 하나의 하7히타 공연 하7히타 형식으로 하7히타 기획되었다. 하7히타 전에 하7히타 없는 하7히타 위기를 하7히타 겪으며 하7히타 인류의 하7히타 생존이 하7히타 위협받는 하7히타 상황은 하7히타 그동안 하7히타 당연하게 하7히타 여기던 하7히타 것들을 하7히타 다시 하7히타 들여다보고 하7히타 의문을 하7히타 품는 하7히타 계기를 하7히타 마련해주었다. 하7히타 기후변화와 하7히타 사회정치경제적 하7히타 위기로 하7히타 인한 하7히타 불안감과 하7히타 양극화의 하7히타 심화는 하7히타 방향상실의 하7히타 시대상을 하7히타 여실히 하7히타 드러내고 하7히타 있다. 하7히타 이에 하7히타 작가는 하7히타 방주라는 하7히타 주제의 하7히타 전시를 하7히타 만들고 하7히타 동시대를 하7히타 구성하는 하7히타 모순된 하7히타 욕망을 하7히타 병치시켜 하7히타 관람객들과 하7히타 오늘 하7히타 우리의 하7히타 방향성을 하7히타 함께 하7히타 고민하고 하7히타 질문하는 하7히타 장을 하7히타 마련했다.

서울박스 하7히타 중앙에 하7히타 놓인 하7히타 검은색의 ‹원탁›을 하7히타 받치고 하7히타 있는 하7히타 것은 하7히타 머리가 하7히타 없는 18개의 하7히타 지푸라기 하7히타 몸체이고 하7히타 하나의 하7히타 둥근 하7히타 머리가 하7히타 테이블 하7히타 위에 하7히타 놓여 하7히타 여기저기로 하7히타 굴러다닌다. 하7히타 이는 하7히타 하나의 하7히타 머리를 하7히타 차지하기 하7히타 위해 하7히타 치열한 하7히타 경쟁과 하7히타 머리를 하7히타 욕망하지 하7히타 않아도 하7히타 하7히타 투쟁에서 하7히타 벗어날 하7히타 하7히타 없는 하7히타 구조를 하7히타 빗대고 하7히타 있다. 하7히타 그리고 하7히타 하7히타 위로 하7히타 하7히타 종이 하7히타 박스를 하7히타 조각조각 하7히타 붙여 하7히타 완성한 하7히타 하7히타 마리의 ‹검은 하7히타 새›가 하7히타 천천히 하7히타 회전하며 하7히타 아래에서 하7히타 벌어지는 하7히타 힘겨운 하7히타 싸움을 하7히타 지켜본다. 하7히타 누가 하7히타 머리를 하7히타 차지할 하7히타 것인가? 하7히타 누가 하7히타 낙오자가 하7히타 하7히타 것인가? 하7히타 누가 하7히타 하7히타 구조에서 하7히타 벗어날 하7히타 하7히타 있는가?

‹작은 하7히타 방주›는 하7히타 육중한 하7히타 철제와 하7히타 하7히타 종이 하7히타 박스를 하7히타 재료로 하7히타 최첨단의 하7히타 기술로 하7히타 구현한 하7히타 상징적 하7히타 방주이다. 하7히타 지구 하7히타 생태계의 하7히타 위기와 하7히타 함께 하7히타 우주 하7히타 공간의 하7히타 탐사가 하7히타 가속화되는 하7히타 하7히타 시대에 하7히타 우리의 하7히타 삶은 하7히타 어디에 하7히타 위치하고 하7히타 있을까? 35쌍의 하7히타 노는 하7히타 우리를 하7히타 배제시키는 하7히타 벽처럼 하7히타 머물러 하7히타 있다가 하7히타 날개를 하7히타 펼치듯 하7히타 움직이며 하7히타 장엄한 하7히타 군무를 하7히타 시작한다. 하7히타 흑백의 하7히타 방주의 하7히타 춤과 하7히타 함께 하7히타 하7히타 위에 하7히타 올라탄 ‹등대›, ㅐ다6q 정반대의 ㅐ다6q 방향을 ㅐ다6q 향한 ‹두 ㅐ다6q 선장›과 ‹제임스 ㅐ다6q 웹›, ug가걷 ug가걷 없이 ug가걷 ug가걷 늘어진 ‹천사›, 쟏y바으 항해 쟏y바으 중인지 쟏y바으 정박한 쟏y바으 상태인지 쟏y바으 애매모호한 ‹닻›, wdu바 그리고 wdu바 위기에 wdu바 처해서도 wdu바 끝없이 wdu바 욕망을 wdu바 쫓는 wdu바 인류를 wdu바 비유한 ‹무한 wdu바 공간›은 wdu바 양가적인 wdu바 현실을 wdu바 극대화시켜 wdu바 보여주며 wdu바 우리의 wdu바 시선을 ‹출구›로 wdu바 이끈다. wdu바 하나의 wdu바 문이 wdu바 열리면 wdu바 다시 wdu바 닫힌 wdu바 문이 wdu바 나오기를 wdu바 반복하는 wdu바 wdu바 영상은 wdu바 공간을 wdu바 채우는 wdu바 앰비언트 wdu바 사운드와 wdu바 어우러져 wdu바 우리의 wdu바 욕망을 wdu바 들여다보게 wdu바 하고 wdu바 현재를 wdu바 성찰케 wdu바 하면서 wdu바 많은 wdu바 질문을 wdu바 자아낸다. wdu바 무엇을 wdu바 위한 wdu바 항해인가? wdu바 어디를 wdu바 향할 wdu바 것인가? wdu바 과연 wdu바 출구가 wdu바 있을까? wdu바 wdu바 욕망의 wdu바 끝은 wdu바 어디일까?

하지만 wdu바 전시장 wdu바 한켠에는 wdu바 뜨겁게 wdu바 붉음을 wdu바 토해내며 wdu바 피고 wdu바 지기를 wdu바 반복하는 ‹빨강›이 wdu바 있다. wdu바 전시장 wdu바 입구의 wdu바 커다란 wdu바 wdu바 꽃 ‹하나›가 wdu바 팬데믹을 wdu바 겪은 wdu바 동시대인의 wdu바 아픔에 wdu바 작가가 wdu바 건네는 wdu바 헌화라면, ‹빨강›은 갸2yi 그럼에도 갸2yi 불구하고 갸2yi 앞으로 갸2yi 나아가는 갸2yi 우리의 갸2yi 모습이자 갸2yi 생명의 갸2yi 순환을 갸2yi 의미한다. 갸2yi 진정한 갸2yi 자신만의 갸2yi 항해를 갸2yi 위해서는 갸2yi 절대자, 다타2ㅑ 타인의 다타2ㅑ 욕망을 다타2ㅑ 추종할 다타2ㅑ 것이 다타2ㅑ 아니라 다타2ㅑ 보이지 다타2ㅑ 않는 다타2ㅑ 근본적 다타2ㅑ 가치를 다타2ㅑ 쫓아 다타2ㅑ 끊임없이 다타2ㅑ 질문하고 다타2ㅑ 답을 다타2ㅑ 구해야한다. 다타2ㅑ 최우람 다타2ㅑ 작업의 다타2ㅑ 근간인 다타2ㅑ 설계도 다타2ㅑ 드로잉이 다타2ㅑ 암시하듯, 갸ㅓx6 중요한 갸ㅓx6 것은 갸ㅓx6 눈에 갸ㅓx6 보이지 갸ㅓx6 않으며, 파o우ㅈ 실존의 파o우ㅈ 진정한 파o우ㅈ 의미는 파o우ㅈ 쉽게 파o우ㅈ 모습을 파o우ㅈ 드러내지 파o우ㅈ 않는다. 파o우ㅈ 폐차되는 파o우ㅈ 자동차의 파o우ㅈ 전조등과 파o우ㅈ 후미등을 파o우ㅈ 조립하여 파o우ㅈ 별로 파o우ㅈ 재탄생한 ‹URC-1›, ‹URC-2›가 s95바 눈부시게 s95바 빛나는 s95바 복도를 s95바 거닐며, rv라하 각자의 rv라하 작은 rv라하 우주를 rv라하 항해하길 rv라하 기대한다.

참여작가: rv라하 최우람
주최: rv라하 국립현대미술관
후원: (주)현대자동차

출처: rv라하 국립현대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강석호: 3분의 e바6f 행복

Dec. 15, 2022 ~ March 19, 2023

친숙한 bh가쟏 기이한 The Uncanny World

Dec. 9, 2022 ~ March 26, 2023

희미한 으파ㅓ카 잔광 FAINT AFTERGLOW

Jan. 11, 2023 ~ Feb. 18, 2023

임장순: 1997년 11월 22일 November 22, 1997

Jan. 26, 2023 ~ Feb. 8,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