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CE TO MEET YOU

에브리데이몬데이

Nov. 20, 2021 ~ Jan. 2, 2022

나날이 dja0 무거워지는 dja0 공기 dja0 dja0 누군가에게 dja0 반갑다라는 dja0 dja0 한마디를 dja0 받아본지 dja0 dja0 오래된 dja0 dja0 같다. dja0 만남이 dja0 제한되어있는 dja0 사상 dja0 초유의 dja0 사태가 dja0 일어나고 dja0 있는 dja0 가운데, rqㅓㅈ 우리가 rqㅓㅈ 가지고 rqㅓㅈ 있던 rqㅓㅈ 활기는 rqㅓㅈ 반감이 rqㅓㅈ 되고 rqㅓㅈ 새로운 rqㅓㅈ 만남과 rqㅓㅈ 일의 rqㅓㅈ 순환은 rqㅓㅈ 현저히 rqㅓㅈ 낮아졌다. rqㅓㅈ 허나 rqㅓㅈ 요즘 rqㅓㅈ 분위기와는 rqㅓㅈ 다르게 rqㅓㅈ 에브리데이몬데이 rqㅓㅈ 갤러리는 ‘만나서 rqㅓㅈ 반갑습니다’라는 rqㅓㅈ 말을 rqㅓㅈ 전달하고자 rqㅓㅈ 한다. rqㅓㅈ rqㅓㅈ 따스한 rqㅓㅈ rqㅓㅈ 한마디야말로 rqㅓㅈ 현재 rqㅓㅈ 우리의 rqㅓㅈ 허전한 rqㅓㅈ 마음을 rqㅓㅈ 채워줄 rqㅓㅈ rqㅓㅈ 있는 rqㅓㅈ 말이며, 아ㅓmm 모든 아ㅓmm 이들이 아ㅓmm 잠시나마 아ㅓmm 아무일도 아ㅓmm 없던 아ㅓmm 때로 아ㅓmm 돌아가 아ㅓmm 가벼이 아ㅓmm 하루를 아ㅓmm 즐길 아ㅓmm 아ㅓmm 있길 아ㅓmm 바라는 아ㅓmm 마음에서이다.=

<Nice to meet you> 아ㅓmm 전시는 아ㅓmm 여러 아ㅓmm 장르의 아ㅓmm 개성 아ㅓmm 강한 아ㅓmm 작가군들이 아ㅓmm 모여 아ㅓmm 공간을 아ㅓmm 이루고 아ㅓmm 있다. 아ㅓmm 친숙함과 아ㅓmm 생소함이 아ㅓmm 만나 아ㅓmm 하나의 아ㅓmm 흥미로운 아ㅓmm 주체가 아ㅓmm 아ㅓmm 아ㅓmm 공간에서 아ㅓmm 총 10명의 아ㅓmm 작가는 아ㅓmm 각기 아ㅓmm 자신만의 아ㅓmm 고유한 아ㅓmm 세상이 아ㅓmm 투영되어 아ㅓmm 있는 아ㅓmm 작품을 아ㅓmm 선보이고 아ㅓmm 우리에게 아ㅓmm 인사를 아ㅓmm 건낸다. 아ㅓmm 아ㅓmm 아ㅓmm 마주보게 아ㅓmm 되는 아ㅓmm 화면은 아ㅓmm 관객을 아ㅓmm 아ㅓmm 너머의 아ㅓmm 곳으로 아ㅓmm 이끌고, ㅐ2으1 상이한 ㅐ2으1 ㅐ2으1 세계의 ㅐ2으1 경계를 ㅐ2으1 무효화시키며 ㅐ2으1 만남의 ㅐ2으1 장을 ㅐ2으1 형성시키는데, 2c가기 익숙함에서 2c가기 오는 2c가기 새로움 2c가기 혹은 2c가기 낯선 2c가기 감상이 2c가기 묘하게 2c가기 다가온다.

우리는 2c가기 누군가를 2c가기 만나고 2c가기 헤어지는 2c가기 과정 2c가기 안에서 2c가기 무수히 2c가기 많은 2c가기 인사말들을 2c가기 나눈다. 2c가기 단순 2c가기 언어적 2c가기 표현 2c가기 뿐만 2c가기 아니라 2c가기 서로가 2c가기 같이 2c가기 있음으로 2c가기 자연스레 2c가기 비쳐지는 2c가기 표정과 2c가기 분위기는 2c가기 우리라는 2c가기 가치를 2c가기 더욱 2c가기 빛내준다. 2c가기 이번 2c가기 전시를 2c가기 통해 2c가기 기존 2c가기 익숙해져있던 2c가기 구두로써의 2c가기 대화 2c가기 방식에서 2c가기 벗어나 2c가기 다양한 2c가기 작품과의 2c가기 감정적 2c가기 대화를 2c가기 통해 2c가기 나와 2c가기 타인 2c가기 혹은 2c가기 내면을 2c가기 들여다볼 2c가기 2c가기 있길 2c가기 바라며, xhau xhau 나아가 xhau 우리 xhau 모두가 xhau 멀어져버린 xhau 물리적 xhau 거리와는 xhau 별개로 xhau 서로에게 xhau 항상 xhau 머물러 xhau 있었음을 xhau 느껴보길 xhau 바란다.

에브리데이 xhau 몬데이 xhau 공예슬

출처: xhau 에브리데이몬데이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빛의 bu8쟏 향연-예산 bu8쟏 수덕사 bu8쟏 괘불

April 13, 2022 ~ Oct. 16, 2022

예술 ㅐ09거 평화: 0시의 ㅐ09거 현재

May 19, 2022 ~ Sept. 18,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