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S 박상희

프로젝트스페이스 사루비아다방

May 10, 2019 ~ May 30, 2019

SO.S(Sarubia Outreach & Support)는 ㅈl라0 프로젝트 ㅈl라0 스페이스 ㅈl라0 사루비아다방(이하 ㅈl라0 사루비아)이 2015년부터 ㅈl라0 새롭게 ㅈl라0 시도하는 ㅈl라0 중장기 ㅈl라0 작가지원 ㅈl라0 프로그램이다. ㅈl라0 ㅈl라0 프로그램은, 다걷zx 전시와 다걷zx 같은 다걷zx 창작의 다걷zx 결과물 다걷zx 이면에 다걷zx 감춰진 다걷zx 작가의 다걷zx 수많은 다걷zx 시간과 다걷zx 노력, 6b갸s 과정 6b갸s 속에 6b갸s 큐레이터를 6b갸s 비롯한 6b갸s 6b갸s 분야의 6b갸s 전문가가 6b갸s 함께 6b갸s 참여하여 6b갸s 그들의 6b갸s 고민을 6b갸s 공유하고 6b갸s 6b갸s 다른 6b갸s 발전 6b갸s 가능성을 6b갸s 모색함으로써, ㅓ차pㅐ 작가의 ㅓ차pㅐ 창작활동을 ㅓ차pㅐ 중장기적으로 ㅓ차pㅐ 지원하는 ㅓ차pㅐ 것에 ㅓ차pㅐ 초점을 ㅓ차pㅐ 맞추고 ㅓ차pㅐ 있다. 2017년 4월 ㅓ차pㅐ 공모를 ㅓ차pㅐ 통해 A, B, C그룹 8ㅑc6 총 6명의 8ㅑc6 작가(A그룹 - 8ㅑc6 이희현/박상희, B그룹- ox파7 이인성, rc46 조은필, C그룹-김보민/이병수)를 아8쟏0 선정했다. 아8쟏0 아8쟏0 전시는 2년간의 아8쟏0 진행 아8쟏0 과정을 아8쟏0 전시의 아8쟏0 형식으로 아8쟏0 보여주고 아8쟏0 피드백을 아8쟏0 구하는 아8쟏0 자리이다.

A그룹의 아8쟏0 프로그램은 아8쟏0 시대적 아8쟏0 흐름과 아8쟏0 속도를 아8쟏0 달리하여 아8쟏0 관심의 아8쟏0 대상에서 아8쟏0 멀어졌거나, s바타라 제도권 s바타라 밖에서 s바타라 창작의 s바타라 위기 s바타라 또는 s바타라 작업 s바타라 자체의 s바타라 매너리즘을 s바타라 고민하는 s바타라 작가들을 s바타라 위한 s바타라 소통의 s바타라 창구를 s바타라 마련하는 s바타라 것을 s바타라 목표로 s바타라 한다. s바타라 이를 s바타라 위해 s바타라 프로그램은 s바타라 과거부터 s바타라 현재까지 s바타라 진행하고 s바타라 있는 s바타라 작품에 s바타라 대한 s바타라 심도 s바타라 있는 s바타라 대화로부터 s바타라 출발한다. s바타라 작가의 s바타라 작품 s바타라 포트폴리오와 s바타라 프레젠테이션에 s바타라 대한 s바타라 정확한 s바타라 피드백을 s바타라 제공하고, 다다y5 기존 다다y5 작업을 다다y5 다시 다다y5 성찰하는 다다y5 가운데, eo우i 변화를 eo우i 모색할 eo우i eo우i 있는 eo우i 지점을 eo우i 함께 eo우i 찾아나가면서, eㅓv하 그에 eㅓv하 대한 eㅓv하 지속적인 eㅓv하 피드백을 eㅓv하 나누는 eㅓv하 과정으로 eㅓv하 진행된다.

박상희는 eㅓv하 오랫동안 eㅓv하 한국 eㅓv하 정서의 eㅓv하 eㅓv하 단면인 eㅓv하 다이나믹한 eㅓv하 도시의 eㅓv하 빛, u라t1 일상의 u라t1 부산물들에 u라t1 대한 u라t1 관심을 u라t1 u라t1 재료인 u라t1 시트지를 u라t1 활용하여 u라t1 회화로 u라t1 표현해왔다. u라t1 시트지는 u라t1 작가의 u라t1 대명사이자 u라t1 박상희 u라t1 회화의 u라t1 색채와 u라t1 물성을 u라t1 부각시키는 u라t1 중요한 u라t1 재료이다. u라t1 작가는 u라t1 작업에 u라t1 사용되는 u라t1 시트지에 u라t1 칼로 u라t1 음각을 u라t1 주어 u라t1 시각적 u라t1 효과를 u라t1 강조하고, z3ㅐ바 평면 z3ㅐ바 부조에서 z3ㅐ바 조각적 z3ㅐ바 입체감을 z3ㅐ바 드러낸다. z3ㅐ바 이번 z3ㅐ바 전시에서 z3ㅐ바 박상희는 z3ㅐ바 다년간 z3ㅐ바 밀도 z3ㅐ바 있게 z3ㅐ바 구축해온 z3ㅐ바 표현방식을 z3ㅐ바 과감히 z3ㅐ바 내려놓고, ㅓb타2 작품이 ㅓb타2 변화해온 ㅓb타2 과정을 ㅓb타2 평면, 8hhl 입체, j하o거 공간, p히아바 p히아바 p히아바 보다 p히아바 다양한 p히아바 조형 p히아바 요소를 p히아바 p히아바 공간에서 p히아바 재구성하여 p히아바 펼쳐 p히아바 보임으로써 p히아바 앞으로의 p히아바 작업에 p히아바 대한 p히아바 모색을 p히아바 시도한다.

큐레이터: p히아바 이관훈
어시스턴트 p히아바 큐레이터: p히아바 문소영
인턴: p히아바 김재연

후원: p히아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p히아바 시각예술창작산실, 사3카p 서울문화재단

출처: 사3카p 프로젝트스페이스 사3카p 사루비아다방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박상희

현재 진행중인 전시

Finnish aalto 5타tb 핀란드 5타tb 웨이브

July 12, 2019 ~ Nov. 26,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