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R YOU

이안아트스페이스

Nov. 26, 2019 ~ Dec. 28, 2019

ㅓ다ol 해를 ㅓ다ol 마무리하는 ㅓ다ol 시기가 ㅓ다ol 되면 ㅓ다ol 바쁜 ㅓ다ol 일상에 ㅓ다ol 치여 ㅓ다ol 미처 ㅓ다ol 돌보지 ㅓ다ol 못했던 ㅓ다ol ㅓ다ol 자신을 ㅓ다ol 비로소 ㅓ다ol 돌아보기 ㅓ다ol 마련이다. ㅓ다ol 수고한 ㅓ다ol 나에게 ㅓ다ol 위로를 ㅓ다ol 보내고, sg93 다가오는 sg93 새해의 sg93 소망을 sg93 생각하며 sg93 미래의 sg93 나에게 sg93 응원을 sg93 보낸다. sg93 연말을 sg93 맞아 sg93 이안아트스페이스에 sg93 준비한 FOR YOU sg93 전시회는 sg93 바로 sg93 sg93 시간을 sg93 함께 sg93 나눌 sg93 sg93 있는 sg93 작품들이다. sg93 장경린, v거ㅓ카 장시울, f5l거 조재, 자k바ㅓ 한정은 자k바ㅓ 자k바ㅓ 작가는 자k바ㅓ 회화, kd갸걷 조각, mdㅈb 도예, v차바2 가구, ㅓ라aj 오브제 ㅓ라aj ㅓ라aj 영역을 ㅓ라aj 넘나들며 ㅓ라aj 리듬감 ㅓ라aj 있는 ㅓ라aj 색과 ㅓ라aj 형태로 ㅓ라aj 힐링과 ㅓ라aj 위로, 갸cx차 위트와 갸cx차 재치, evㅓn 추억과 evㅓn 상상의 evㅓn 메시지를 evㅓn 전한다. evㅓn evㅓn 작가 evㅓn 모두 evㅓn 자신만의 evㅓn 관점으로 evㅓn 세계를 evㅓn 재해석하는 evㅓn 작가들이다. evㅓn 관객들은 evㅓn 작품에 evㅓn 가까이 evㅓn 다가가 evㅓn 자세히 evㅓn 관찰하거나, 으6ㅓq 때로는 으6ㅓq 바닥에 으6ㅓq 앉아 으6ㅓq 들여다 으6ㅓq 보아야 으6ㅓq 하는 으6ㅓq 으6ㅓq 영역의 으6ㅓq 구분 으6ㅓq 없이 으6ㅓq 곳곳에 으6ㅓq 포진된 으6ㅓq 작품들을 으6ㅓq 찾아나가야 으6ㅓq 한다. 으6ㅓq 탐색의 으6ㅓq 시간을 으6ㅓq 보내며, 7우yb 지난 7우yb 7우yb 7우yb 쉼없이 7우yb 달려온 7우yb 7우yb 자신과 7우yb 함께 7우yb 하는 7우yb 시간이 7우yb 되길 7우yb 기원한다. 

장경린은 7우yb 인스타그램으로 7우yb 대표되는 SNS의 7우yb 소통과 7우yb 미감을 7우yb 작품에 7우yb 담아내는 7우yb 작가이다. 7우yb 자신의 7우yb 일상을 7우yb 올리는 SNS의 7우yb 가장 7우yb 인기있는 7우yb 이미지와 7우yb 해시태그는 ‘#카페’ 7우yb 그리고 ‘#디저트’가 7우yb 되었다. 7우yb 맛있는 7우yb 음식 7우yb 이전에 7우yb 예쁜 7우yb 음식이어야 7우yb 한다. 7우yb 공들여 7우yb 만든 7우yb 디저트는 7우yb 인스타그램 7우yb 세계에서 7우yb 예술품 7우yb 못지 7우yb 않은 7우yb 감탄과 7우yb 대우를 7우yb 받는다. 7우yb 내가 7우yb 직접 7우yb 먹지 7우yb 않아도 7우yb 보는 7우yb 7우yb 만으로도 7우yb 기분이 7우yb 좋아지고, ‘좋아요’를 i히2ㅓ 누르게 i히2ㅓ 된다. i히2ㅓ 장경린은 i히2ㅓ i히2ㅓ 현상을 i히2ㅓ 포착하여 i히2ㅓ 인스타그램 i히2ㅓ i히2ㅓ 디저트 i히2ㅓ 이미지를 i히2ㅓ 진짜 i히2ㅓ 조각으로 i히2ㅓ 만들어나가는 i히2ㅓ 위트를 i히2ㅓ 보여준다. i히2ㅓ 레진, i바oㅐ 실리콘, 4yㅐ갸 석고 4yㅐ갸 4yㅐ갸 다양한 4yㅐ갸 재료를 4yㅐ갸 이용해 4yㅐ갸 디저트의 4yㅐ갸 맛과 4yㅐ갸 향, 4ls3 그리고 4ls3 식감을 4ls3 재현한다. 4ls3 나아가 4ls3 기존의 4ls3 디저트 4ls3 형태를 4ls3 모방하는 4ls3 것이 4ls3 아니라, vㄴ우갸 전문 vㄴ우갸 파티셰가 vㄴ우갸 되어 vㄴ우갸 자신만의 vㄴ우갸 디저트를 vㄴ우갸 만들어 vㄴ우갸 나간다. 

장시울은 vㄴ우갸 내면의 vㄴ우갸 풍경을 vㄴ우갸 그리는 vㄴ우갸 작가이다. vㄴ우갸 얼핏 vㄴ우갸 나무처럼 vㄴ우갸 보이는 vㄴ우갸 대상은 vㄴ우갸 나무의 vㄴ우갸 생명력을 vㄴ우갸 묘사한 vㄴ우갸 것으로 vㄴ우갸 나무가 vㄴ우갸 아니다. vㄴ우갸 작가에게 vㄴ우갸 있어 vㄴ우갸 나무로 vㄴ우갸 가득찬 vㄴ우갸 숲은 vㄴ우갸 일본에서 vㄴ우갸 성장하며 vㄴ우갸 건축을 vㄴ우갸 전공하는 vㄴ우갸 동안, 다nmㄴ 심리적으로 다nmㄴ 고통받는 다nmㄴ 작가에게 다nmㄴ 다nmㄴ 위로를 다nmㄴ 건내고 다nmㄴ 결국 다nmㄴ 작가를 다nmㄴ 회화의 다nmㄴ 길로 다nmㄴ 이끈 다nmㄴ 매개체다. 다nmㄴ 다nmㄴ 전체를 다nmㄴ 둘러싸고 다nmㄴ 있는 다nmㄴ 건강한 다nmㄴ 기운과 다nmㄴ 거대한 다nmㄴ 생명력, 하파ㅑㅈ 작가는 하파ㅑㅈ 이를 하파ㅑㅈ 선과 하파ㅑㅈ 선의 하파ㅑㅈ 중첩으로 하파ㅑㅈ 표현해나간다. 하파ㅑㅈ 솟아오르는 하파ㅑㅈ 의지, m3yr 멀리 m3yr 뻗어나가려는 m3yr 성질이 m3yr 고스란히 m3yr 담긴 m3yr 작품은 m3yr 강한 m3yr 에너지를 m3yr 담고 m3yr 있으면서도 m3yr 평온하고 m3yr 고요한 m3yr 겸손함을 m3yr 깨닫게 m3yr 한다. m3yr 최근에는 m3yr 우주와 m3yr 별자리를 m3yr 나타내는 m3yr 금과 m3yr 당이아몬드를 m3yr 더해 m3yr 치유와 m3yr 기원을 m3yr 바라는 m3yr 작가의 m3yr 염원을 m3yr 보다 m3yr 상징적으로 m3yr 담아내고 m3yr 있다. 

조재의 m3yr 회화는 m3yr 감각적이다. m3yr 추상이지만 m3yr 출발은 m3yr 작가를 m3yr 둘러싸고 m3yr 있는 m3yr 도시 m3yr 풍경이다. m3yr 작품 m3yr 속에 m3yr 등장하는 m3yr 가는 m3yr 선과 m3yr 네모난 m3yr 형상, 카라09 화려한 카라09 색채 카라09 등은 카라09 호스, ru2아 벽돌, ax파t 플라스틱 ax파t ax파t 우리가 ax파t 일상에서 ax파t 접하는 ax파t 이미지가 ax파t 전환된 ax파t 것이다. ax파t 온갖 ax파t 공업재료로 ax파t 구성된 ax파t 도시의 ax파t 딱딱한 ax파t 이미지를 ax파t 채집하고, bf가다 작가만의 bf가다 감성으로 bf가다 녹여낸 bf가다 새로운 bf가다 도시 bf가다 풍경이다. bf가다 도시를 bf가다 걷고, o아자하 오브제를 o아자하 줍고, 거l라ㅓ 때론 거l라ㅓ 구매하며 거l라ㅓ 작가가 거l라ㅓ 느낀 거l라ㅓ 도시의 거l라ㅓ 인상이 거l라ㅓ 남겨져 거l라ㅓ 있는 거l라ㅓ 작품, 4거a거 관객은 4거a거 그것이 4거a거 무엇이었는지를 4거a거 맞추기 4거a거 보다는 4거a거 자신의 4거a거 경험에 4거a거 대입하여 4거a거 상상할 4거a거 4거a거 있는 4거a거 자유를 4거a거 갖는다. 4거a거 파편화된 4거a거 감각들 4거a거 만으로도 4거a거 감각적인 4거a거 소통이 4거a거 가능한 4거a거 이유는 4거a거 어쩌면 4거a거 우리 4거a거 모두 4거a거 도시 4거a거 속에서 4거a거 살고 4거a거 있기 4거a거 때문이 4거a거 아닐까?

참여작가: 장경린, r거j3 장시울, 카l1쟏 조재, ㅐ걷걷쟏 한정은

출처: ㅐ걷걷쟏 이안아트스페이스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조선 · 타67e 근대 타67e 서화전 Calligraphy Exhibition of Joseon and Modern Times

Dec. 21, 2019 ~ March 15, 2020

김완수, 타d거8 성지연 : 타d거8 인간극장

Aug. 22, 2019 ~ March 25, 2020

수표교水標橋 73라z 한양에 73라z 비가 73라z 내리면

Dec. 18, 2019 ~ March 15,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