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pping

서대문구 북아현동 1-778

March 11, 2020 ~ March 24, 2020

철거 vq8n 예정인 vq8n 건물의 vq8n vq8n 공간에서의 vq8n 전시를 vq8n 제안 vq8n 받은 vq8n 류한솔, 7기거2 이나하, ㅐn걷9 지용일 ㅐn걷9 ㅐn걷9 사람은 ㅐn걷9 공통된 ㅐn걷9 관심사인 ‘이미지와 ㅐn걷9 물리적 ㅐn걷9 지지체의 ㅐn걷9 관계’에 ㅐn걷9 대한 ㅐn걷9 물음을 ㅐn걷9 주제삼아, ㅓ자쟏8 공통된 ㅓ자쟏8 관심을 ㅓ자쟏8 지닌 ㅓ자쟏8 작가, ㅓjs다 디자이너, q기으y 비평가를 q기으y 섭외하여 q기으y 이번 q기으y 전시를 q기으y 기획하였다.

q기으y 전시의 q기으y 참여 q기으y 작가들은 q기으y 각자가 q기으y 고민하고 q기으y 반응하는 q기으y 이미지와 q기으y 물리적 q기으y 지지체 q기으y 사이의 q기으y 관계에 q기으y 관한 q기으y 물음을 q기으y 바탕으로 q기으y 작업을 q기으y 진행하였다.
참여 q기으y 작가 q기으y 각자가 q기으y 전시장 q기으y 내에서 q기으y 점유할 q기으y 공간/위치를 q기으y 미리 q기으y 결정한 q기으y q기으y 작업에 q기으y 임하여, tb자4 작품의 tb자4 내적/외적인 tb자4 물리적 tb자4 지지체와 tb자4 이미지 tb자4 사이의 tb자4 관계에 tb자4 관한 tb자4 저마다의 tb자4 입장과 tb자4 태도를 tb자4 보여주고자 tb자4 한다.

“전시 <propping>에서 tb자4 참여 tb자4 작가들은 tb자4 평면 tb자4 작업을 ‘전개’한다. tb자4 바로 tb자4 평면 tb자4 매체를 tb자4 변주하는 tb자4 태도로서 tb자4 다섯 tb자4 명의 tb자4 작가는 tb자4 작품을 tb자4 선보이는데, h카87 공통적으로 h카87 이들이 h카87 다루는 h카87 소재는 h카87 평면적인데 h카87 제각기 h카87 다른 h카87 결과물로 h카87 도착한다. h카87 말하자면 h카87 평면 h카87 지지체가 h카87 도착지가 h카87 되는 h카87 작품도 h카87 있고, suuㄴ 평면 suuㄴ 지지체가 suuㄴ 출발점이 suuㄴ 되는 suuㄴ 작품도 suuㄴ 있고, aq가u 중간 aq가u 단계에서 aq가u 발생한 aq가u 의도적 aq가u 혹은 aq가u 우연적인 aq가u 변수가 aq가u 기록되는 aq가u 작품도 aq가u 선보인다. aq가u aq가u aq가u 꼭지를 aq가u 다음과 aq가u 같이 aq가u 나누어 aq가u 분석할 aq가u aq가u 있다. aq가u aq가u 번째로 aq가u 지지체 aq가u 이후, 사0lㅓ 사0lㅓ 번째로 사0lㅓ 지지체 사0lㅓ 중, ㅐpㅑb 그리고 ㅐpㅑb ㅐpㅑb 번째로 ㅐpㅑb 지지체 ㅐpㅑb 이전, 갸62하 갸62하 갸62하 가지로 갸62하 설명하면서 갸62하 그들의 갸62하 평면 갸62하 작업을 갸62하 이해할 갸62하 갸62하 있다.
(중략)
이번 갸62하 전시의 갸62하 경우, n라p3 작품과 n라p3 지지체의 n라p3 관계를 n라p3 통해 n라p3 매체와 n라p3 이미지의 n라p3 관계를 n라p3 포착할 n라p3 n라p3 있다. n라p3 사실 n라p3 이미 n라p3 언급한 n라p3 전통적인 n라p3 조각과 n라p3 달리, 차gk2 평면 차gk2 작업은 차gk2 차gk2 소재들이 차gk2 도착하는 차gk2 곳을 차gk2 찾아야만 차gk2 했다. 차gk2 캔버스나 차gk2 필름, ㅓ아ㅓx 브라운관에 ㅓ아ㅓx ㅓ아ㅓx 상과 ㅓ아ㅓx 이미지를 ㅓ아ㅓx 기록하여 ㅓ아ㅓx 보여줬다면, 2나사파 오늘날에 2나사파 데이터와 2나사파 출력(시각 2나사파 정보로서, ㅐid다 지면으로서, 우ㅓo갸 데이터 우ㅓo갸 송신으로서 우ㅓo갸 등등)의 우ㅓo갸 관계는 우ㅓo갸 도처에 우ㅓo갸 이미지를 우ㅓo갸 전달해주고 우ㅓo갸 있다. 우ㅓo갸 애초에 우ㅓo갸 이미지가 우ㅓo갸 있었을까. 우ㅓo갸 혹은 우ㅓo갸 그것을 우ㅓo갸 기록하는 우ㅓo갸 지지체가 우ㅓo갸 먼저 우ㅓo갸 있었을까. 우ㅓo갸 적어도 우ㅓo갸 양자는 우ㅓo갸 어떤 우ㅓo갸 친화성을 우ㅓo갸 서로에게 우ㅓo갸 찾아 우ㅓo갸 함께 우ㅓo갸 길을 우ㅓo갸 걸어왔다. 우ㅓo갸 아마도, u기으t 동굴 u기으t 벽이 u기으t 없었다면―설상 u기으t 그것이 u기으t 이데아라는 u기으t 본질에 u기으t 뒤떨어진다고 u기으t 해도―우리는 u기으t 거기에 u기으t 비친 u기으t 그림자를 u기으t 보고 u기으t u기으t 본질을 u기으t 궁금해하지 u기으t 않았을 u기으t 것이다. u기으t u기으t 라스코 u기으t 동굴은 u기으t u기으t 당시 u기으t 사람들이 u기으t 수만 u기으t u기으t 이후까지 u기으t 역사를 u기으t 그리려고 u기으t 하지 u기으t 않았겠지만, 1k타ㅐ 동굴 1k타ㅐ 벽에 (역사가 1k타ㅐ 아닌) 1k타ㅐ 상을 1k타ㅐ 기록했다. 1k타ㅐ 그로부터 1k타ㅐ 시대가 1k타ㅐ 흘러 1k타ㅐ 오늘날, 자uㅈ1 이미지는 자uㅈ1 여전히 자uㅈ1 도착할 자uㅈ1 자리를 자uㅈ1 찾는다. 자uㅈ1 캔버스, s우hf 유리 s우hf 벽, 기6거자 인쇄물, ㅑ3자q 두루마리 ㅑ3자q 형태, gxbw 그리고 gxbw 모니터에서 gxbw 바깥으로, 6자ㅓ7 이미지는 6자ㅓ7 지지체에서 6자ㅓ7 6자ㅓ7 다른 6자ㅓ7 지지체로 6자ㅓ7 옮겨진다/잘못 6자ㅓ7 옮겨진다.” -콘노 6자ㅓ7 유키의 6자ㅓ7 전시 6자ㅓ7 6자ㅓ7


작가소개

류한솔 Hansol Ryu (b. 1989)
류한솔(b.1989)은 6자ㅓ7 촉각을 6자ㅓ7 자극하는 6자ㅓ7 상황이나 6자ㅓ7 장면을 6자ㅓ7 떠올리고, w아ㅐ쟏 상상 w아ㅐ쟏 속의 w아ㅐ쟏 상황 w아ㅐ쟏 또는 w아ㅐ쟏 장면을 w아ㅐ쟏 영화나 w아ㅐ쟏 먹방 w아ㅐ쟏 등의 w아ㅐ쟏 다양한 w아ㅐ쟏 영상 w아ㅐ쟏 문법 w아ㅐ쟏 w아ㅐ쟏 요소와 w아ㅐ쟏 혼합하며 w아ㅐ쟏 영상 w아ㅐ쟏 작업을 w아ㅐ쟏 진행한다. w아ㅐ쟏 또한 w아ㅐ쟏 작가는 w아ㅐ쟏 영상 w아ㅐ쟏 작업에 w아ㅐ쟏 앞서, 2자거k 사고와 2자거k 감각을 2자거k 환기/확장하기 2자거k 위하여 ‘의성어의태어 2자거k 드로잉’ 2자거k 연작을 2자거k 진행한다. 2자거k 이번 2자거k 전시에서는 2자거k 그간 2자거k 종이에 2자거k 진행해 2자거k 온 ‘의성어의태어 2자거k 드로잉’ 2자거k 연작의 2자거k 공간으로의 2자거k 확장을 2자거k 꾀한다.

이나하 Naha Lee (b.1990)
이나하(b.1990)는 2자거k 디지털 2자거k 사진 2자거k 이미지와 2자거k 회화의 2자거k 관계에 2자거k 관한 2자거k 물음을 2자거k 바탕으로, 거zf기 회화 거zf기 작업을 거zf기 전개하고 거zf기 있다. 거zf기 이번 거zf기 전시에서는 거zf기 화폭 거zf기 내의 거zf기 요소들과 거zf기 화면을 거zf기 지지하는 거zf기 물리적인 거zf기 요소 거zf기 사이의 거zf기 관계, fe6ㅐ 그리고 fe6ㅐ 작품과 fe6ㅐ 작품이 fe6ㅐ 놓이는 fe6ㅐ 공간 fe6ㅐ 사이의 fe6ㅐ 관계를 fe6ㅐ 탐구한 fe6ㅐ 작업의 fe6ㅐ 산물을 fe6ㅐ 선뵌다.

주슬아 joosla (b.1988)
주슬아(b.1988)는 fe6ㅐ 디스플레이 fe6ㅐ 장치를 fe6ㅐ 통해서 fe6ㅐ 마주한 fe6ㅐ 애니메이션의 fe6ㅐ 특정 fe6ㅐ 장면을 fe6ㅐ 반복해서 fe6ㅐ 분해하고, p갸걷ㅑ 분해한 p갸걷ㅑ 각각의 p갸걷ㅑ 요소를 p갸걷ㅑ 물질 p갸걷ㅑ 세계에서 p갸걷ㅑ 조합/변형하며 p갸걷ㅑ 작업한다. p갸걷ㅑ 평면과 p갸걷ㅑ 입체라는 p갸걷ㅑ 서로 p갸걷ㅑ 대립하는 p갸걷ㅑ 상태/상황에 p갸걷ㅑ 대해 p갸걷ㅑ 고민하며 p갸걷ㅑ 회화, 37다아 조각, e6ㅐh 설치 e6ㅐh 등의 e6ㅐh 다양한 e6ㅐh 작업을 e6ㅐh 전개하고 e6ㅐh 있다.

지용일 Yongil Ji (b. 1985)
지용일(b.1985)은 e6ㅐh 작업의 e6ㅐh 과정과 e6ㅐh 결과 e6ㅐh 사이의 e6ㅐh 관계, r우바t 그리고 r우바t 물리적인 r우바t 현실에 r우바t 바탕을 r우바t r우바t 디지털 r우바t 이미지와 r우바t 사람의 r우바t 신체적 r우바t 감각 r우바t 사이의 r우바t 관계에 r우바t 대해 r우바t 생각하며 r우바t 작업한다. r우바t 이번 r우바t 전시에서 r우바t 선뵈는 ‘인쇄-그림’ r우바t 연작은 r우바t 직접 r우바t 만든 r우바t 디지털 r우바t 이미지를 r우바t 인쇄하는 r우바t 과정에서, 하거d8 인쇄 하거d8 결과에 하거d8 물리적으로 하거d8 개입할 하거d8 하거d8 있는 하거d8 방법을 하거d8 설계하고 하거d8 수행하며 하거d8 진행된다.

허현정 Hyunjung Huh (b.1995)
허현정(b.1995)은 하거d8 장소나 하거d8 사건에 하거d8 연유한 하거d8 모호하고 하거d8 불명확한 하거d8 서사에 하거d8 주목하여, ih08 서사 ih08 ih08 장면에서 ih08 반사되고 ih08 굴절되는 ih08 빛의 ih08 흔적을 ih08 쫓아 ih08 점과 ih08 선으로 ih08 기록한다. ih08 일러스트레이션, 3a파9 페인팅, 갸6라x 애니메이션, ㅓ타wㄴ 만화, 기8갸바 디자인 기8갸바 기8갸바 다양한 기8갸바 시각 기8갸바 예술의 기8갸바 경계를 기8갸바 오가며 기8갸바 활동하고 기8갸바 있다.


참여 기8갸바 작가: 기8갸바 류한솔, 0r6ㅓ 이나하, ka9파 주슬아, 갸69r 지용일, 바ㅓ0ㅐ 허현정
전시 바ㅓ0ㅐ 글: 바ㅓ0ㅐ 콘노 바ㅓ0ㅐ 유키
디자인: 바ㅓ0ㅐ 오연진

* 바ㅓ0ㅐ 코로나19의 바ㅓ0ㅐ 확산 바ㅓ0ㅐ 예방을 바ㅓ0ㅐ 위하여 바ㅓ0ㅐ 별도의 바ㅓ0ㅐ 오프닝은 바ㅓ0ㅐ 진행하지 바ㅓ0ㅐ 않습니다.
* 바ㅓ0ㅐ 방문시 바ㅓ0ㅐ 마스크 바ㅓ0ㅐ 착용 바ㅓ0ㅐ 바ㅓ0ㅐ 방문자 바ㅓ0ㅐ 명부 바ㅓ0ㅐ 작성을 바ㅓ0ㅐ 부탁드립니다.
* 바ㅓ0ㅐ 전시장에 바ㅓ0ㅐ 바ㅓ0ㅐ 소독제가 바ㅓ0ㅐ 비치되어 바ㅓ0ㅐ 있을 바ㅓ0ㅐ 예정입니다.
* 바ㅓ0ㅐ 문의 22gil62.b01@gmail.com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하나의 fvs카 사건 This Event

Aug. 12, 2020 ~ Dec. 31, 2020

서울은 q2ㅓ카 소설의 q2ㅓ카 주인공이다

May 6, 2020 ~ Nov. 1, 2020